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2022 하동세계차엑스포’ 국제행사 승인

[한국농어민신문 구자룡 기자]

‘2022 하동세계차(茶)엑스포’가 대외경제정책연구원(KIEP)의 국제행사 타당성조사를 거쳐 기획재정부 국제행사심사위원회로부터 국제행사로 최종 승인을 받았다.

이에 따라 ‘2022하동세계차(茶)엑스포’는 ‘자연의 향기, 건강한 미래, 차!’라는 주제로 국비 45억원을 포함해 총 156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2022년 5월 5일부터 6월 3일까지 30일간 하동군 스포츠파크와 야생차문화축제장을 중심으로 차(茶) 주산지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하동세계차엑스포는 전시, 공연, 체험, 컨벤션 등 8개 유형으로 차 산업을 집약해 놓은 국제관을 비롯해 수출 홍보관, 천년관, 웰니스관 등 10개 전시관이 운영된다. 특히 월드티포럼, 세계다인교류의 밤, 왕의 녹차 진상식 등 120개 프로그램이 다채롭게 진행될 계획이다. 외국인 7만명을 포함해 10개국 135만명 관람객의 방문을 기대하고 있다.

경남도는 올해 안으로 ‘2022하동세계차(茶)엑스포’ 조직위원회를 설립하고 사무조직을 마련해 2021년부터 착실히 행사를 준비해갈 계획이다.

정재민 경남도 농정국장은 “대한민국 차(茶)의 우수성을 전 세계에 홍보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하고, 전 세계 차 산업과 문화 교류를 통해 국내 차(茶) 산업을 한 단계 더 성장 발전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다”며 “다양한 콘텐츠와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온·오프라인 등 여러 홍보채널을 통해 ‘2022하동세계차(茶)엑스포’를 국·내외에 널리 홍보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창원=구자룡 기자 kucr@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룡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