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전주농협-에덴의 정원 ‘수목장 구축’ 협력

[한국농어민신문 양민철 기자]

▲ 전주농협과 에덴의정원 수목장은 네트워크 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전북 전주농협(조합장 임인규)은 최근 에덴의 정원 수목장(대표 김병태)과 지역 네트워크 체계를 구축해 공동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상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에덴의정원 수목장은 ‘아름답고 안락한 영혼의 안식처’라는 슬로건을 내세운 전북 최초로 허가를 받은 수목장 전문 기관이다. 김병태 에덴의정원 수목장 대표는 “전주농협 조합원과 전주시민에게 품격 있고 자연친화적인 장례서비스를 제공하고 수목장이 도시공원으로서의 의미와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임인규 전주농협 조합장은 “전국 최초로 농민 조합원에게 농사연금을 지급한 전주농협은 농사연금이 지방자치단체에서 농민공익수당을 지급하는 발판이 됐다”라며 “올해 조합원이 생산한 농산물이 제값을 받아 농업소득 향상과 농업의 공익적 가치를 실현하고 농민이 애국자로 인정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전주=양민철 기자 yangmc@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민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