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제주
제주도, 스마트빌리지 공모사업 선정농어촌 생활편의 개선 추진

[한국농어민신문 강재남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컨소시엄으로 신청한 ‘ICT융합 기반 주민참여 체감형 커뮤니티케어 서비스 사업’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에서 공동으로 추진하는 ‘2020년 스마트빌리지 보급 및 확산 사업’공모에서 최종과제로 선정됐다.

스마트빌리지 보급 및 확산 사업은 대도시 중심의 스마트 시티 사업을 지역 균형발전을 위해 농어촌 중심의 생활편의를 개선하기 위해 추진하는 공모사업으로 제주시 구좌읍 등 전국 4개 지역이 최종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제주도가 수행기관으로 제주시와 각 서비스별 총 8개 기업이 참여한 컨소시엄을 구성, 구좌읍(세화리, 상도리, 하도리, 종달리, 송당리)에 총 24억8200만원을 투입해 추진된다.
제주도의 ICT융합 기반 주민참여 체감형 커뮤니티케어 서비스 사업은 △관광객 유치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자율주행 셔틀 운행 △지오펜싱 기반 주거환경 보안과 해녀 사고발생 위험 대비 정보시스템 구축 △키오스크 및 디지털 사이니지를 통한 지능형 정보공유 플랫폼을 구축과 이를 통한 정보 공유 채널 확대 도모 등이다.

제주도 관계자는 “스마트빌리지 사업을 통해 4차 산업혁명 혜택을 농어촌에서 향유할 수 있도록 지능정보기술을 접목해서 지역 현안 해결과 생활환경 개선하고 이를 통해 편의성 향상 및 관광 활성화를 도모하는데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제주=강재남 기자 kangjn@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재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