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정 협동조합
농협양곡, 농촌 일손돕기 구슬땀부여군 찾아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

▲ 농협양곡 임직원들이 부여군 세도면에서 영농철 일손돕기를 했다. 

농협양곡 강석현 대표이사를 비롯해 임직원들은 지난 5월 26일 충남 부여군 세도면에서 영농철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이날 농협양곡 임직원들은 완나리농장에서 황금토마토를 수확하고, 영농폐기물을 수거하며 현장의 농민들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일손돕기에 부여군의회 송복섭 의장, 권용근 농협 부여군지부장이 방문해 부여지역 쌀농가를 위한 농협양곡과 협력 방향도 논의했다.

농협경제지주 자회사인 농협양곡은 최근 부여군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부여통합RPC)을 인수하고 부여지역 쌀농가의 안정적인 소득기반을 구축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강석현 농협양곡 대표는 “이번 농촌일손돕기가 코로나19로 일손이 부족한 농가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었길 바란다”며 “농협양곡은 농민과 쌀산업 발전을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 겠다”고 강조했다.

이병성 기자 leebs@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