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정 정책
농어촌공사, 농촌용수관리 매뉴얼 정비유지관리 구역 1358개 구분 등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

한국농어촌공사는 농촌용수관리 매뉴얼을 정비하고 양질의 농촌용수 공급과 재해에 신속히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기존 농촌용수관리 매뉴얼은 시설물 현황 내용이 방대하고 복잡해 현장 활용도가 낮은 것으로 판단됐다. 따라서 개편된 매뉴얼은 유지관리 구역을 전국 1358개로 구분하고 실제 담당자의 업무 경험과 현장 여건을 반영해 자료의 효율성을 높였다는 설명이다.

특히 시설물과 용수 흐름을 쉽게 파악할 수 있도록 위치 평면도와 용수로 노선도, 주요 지점별 용수 도달 시간이 표시됐고 유지관리 동선을 비롯한 시설물 점검방법 및 업무내용도 수록됐다.

이에 따라 농어촌공사는 양질의 농촌용수를 적기에 공급하고 선제적 수리시설물 보수 보강 등 재해와 민원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이 가능해졌다고 밝혔다. 또한 개편된 매뉴얼을 바탕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부합하는 위치정보(GIS) 기반의 앱을 개발해 실시간 시설물 점검과 용수공급을 실현한다는 계획이다.

김인식 사장은 “개편된 매뉴얼을 활용해 농촌용수 유지관리 체계를 강화하겠다”며 “재해에도 안전한 농어촌을 만들고 농업인에 대한 서비스 질을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병성 기자 leebs@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