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산 사료ㆍ약품ㆍ기자재
농협사료 비육우 신제품 ‘합격점’

[한국농어민신문 이현우 기자]

안심한우 사양시험 결과
1+등급 이상 출현율 66%


농협사료(대표이사 안병우)가 지난해 선보인 비육우 신제품, 안심한우의 사양시험 결과, 1+등급 이상 출현율이 66%에 달하는 등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농협사료가 안성목장에서 올 1월 1일부터 4월 30일까지 거세우 394두를 평균 28개월에 출하한 결과, 생체중 809㎏, 도체중 474㎏, 등지방두께 13㎜, 등심단면적 100㎠로 나타났다. 전국 평균성적은 1+등급 이상 출현율 61.8%, 도체중 447㎏, 등지방두께 13.5㎜, 등심단면적 95㎠다.

특히 이번 성적은 지난해 농협사료가 신제품 발표와 함께 제시한 28개월령 출하성적(도체중 450㎏, 등지방두께 13㎜, 등심단면적 97㎠)을 상회하고 있다. 이를 두고 농협사료는 한우 신제품의 품질과 조기출하 프로그램의 우수성을 성적으로 입증했다고 강조했다. 다만, 이번 성적은 비육 중·후기 구간만 적용한 결과로, 모든 구간에 적용한 비육우는 내년 초에 출하성적을 확인할 수 있다.

안병우 대표이사는 “농협사료 전이용 농가의 출하성적에 대한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객관적으로 평가된 농협사료의 장·단점 분석결과가 제품에 신속하게 피드백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며 “사료 품질개선을 통한 출하성적 향상으로 축산농가의 소득 증대와 농협사료의 경쟁력 제고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이현우 기자 leehw@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