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사설
제주마늘, 적극적 대책 필요

[한국농어민신문]

출하를 앞둔 햇마늘을 산지 폐기하는 제주 마늘농가들의 현실이 안타깝다. 제주지역은 그동안 마늘 재배면적을 줄여왔지만, 전국적인 수급상황 때문에 자구 노력도 빛 바래는 상황이 됐다.

제주도와 제주농협은 마늘 가격지지를 위해 채소가격안정제 가입 농가를 대상으로 제주에서 처음으로 사전 면적조절, 즉 산지폐기를 3월 13일~20일까지 실시했다. 제주도의 마늘 재배면적과 생산량은 농가 자생노력과 고령화로 2006년 대비 절반 가까이 줄었지만, 제주산 마늘가격은 평년대비 40% 낮은 형편이다. 전국으로 보면 마늘 예상 재배면적은 전년대비 2% 늘었고, 작황이 좋아 평년대비 상당한 생산증가가 전망된다. 이번 산지폐기는 평소보다 발 빠른 대응이나, 농협계약 물량의 12.5%, 제주 전체 물량의 5%에 그쳐 가격지지 효과는 제한적일 거란 예상이다.

농식품부는 올해 마늘 재배 증가 면적 약 500ha를 3월내로 산지 폐기하겠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보다 한 달 반 빠른 대책이지만, 마늘 수급안정에는 크게 부족하다. 이번 산지폐기는 채소가격안정제에 참여한 농협 계약재배 일부 물량을 대상으로 하기 때문에 일반의 포전거래 물량에는 영향을 주지 못한다. 특히 아직까지도 2019년산 정부 비축분과 민간재고가 소진되지 않는 게 큰 문제다. 매년 30만톤 이상 들어오는 수입김치도 제주산 마늘 판로를 위축시킨다.

정부와 지자체, 농협은 보다 발 빠르고 과감하게 대응해야 한다. 햇마늘뿐 아니라 현재 비축분에대해서도 격리뿐 아니라 폐기 같은 특단의 조치를 검토해야 한다. 마늘뿐만 아니라 많은 작물이 작황에 따라, 코로나로 인한 소비위축으로 수급이 불안하다. 이 참에 최저가보장제도 등 근본적인 대책을 논의해야 한다.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농어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특별인터뷰 김현수 농식품부 장관] “농업의 공익적 역할 증대…미래세대가 찾는 농촌 만들 것” [한국농어민신문 김선아 기자]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
우리농업 희망 일구는 ‘신전원일기’ [한국농어민신문 김관태 기자]당찬 포부 밝힌 10대부터농업...
[창간 40주년 특별대담] “지금 농업 문제는 생산량 부족 아니라 농민들 가난한 것” [한국농어민신문 김선아ㆍ고성진 기자] ...
[문재인 대통령 본보 창간 40주년 축하 메시지] “40년 발자취는 농어민이 일군 값진 역사” [한국농어민신문]한국농어민신문 창간 40주년을 축하합니다....
[21대 국회와 농정과제 전문가 30인에 듣는다] 새 국회 최우선 과제 “농업·농촌의 공익적 가치 증진” ...
스마트농업기술, 어디까지 왔나 -핵심기술 R&D현황·상용화 앞둔 기술 [한국농어민신문 서상현 기자] ...
[신전원일기/제3화 마을에 활력 불어넣어–20·30세대] 농사도 짓고 콘텐츠도 생산···농촌의 새 가능성을 열다 [한국농어민신문 주현주 기자] ...
[긴급점검, 수출통합조직 대응실태] 코로나19 직격탄···농식품 수출 “뭉쳐야 산다” [한국농어민신문 이영주 기자] 신종 코로나바...
[신전원일기/제4화 김제농생명마이스터고-10대들의 반란] “뻔한 직업은 싫어”···농업을 통해 꿈 펼치는 청춘들 [한국농어민신문 김관태 기자] ...
[신전원일기/제1화 그들이 농업 역사다-60·70세대] 농산물 시장개방·가격 파동 꿋꿋이 견뎌낸 현대 농업사 ‘주인공’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그들의 농업 일생은 고난과 역...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