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지리산 함양곶감’ 초매식···본격 출하매주 월·목 경매 13회 열려

[한국농어민신문 구자룡 기자]

▲ 초매식에는 서춘수 함양군수, 황태진 군의회 의장, 임재구 경남도의원, 생산자·중매인 등 300여명이 참여해 명품 함양곶감이 소비자들에게 제값을 받고 판매되길 기원했다.

경남 함양군의 대표적 명품 농특산물인 ‘지리산 함양곶감’이 12월 9일 안의농협 서하지점 곶감경매장에서 초매식을 갖고 본격적인 출하에 들어갔다.

함양곶감은 이날 초매식을 시작으로 1월 20일까지 매주 월, 목요일 13회의 경매가 안의농협 서하지점 곶감경매장에서 열린다. 반시곶감, 떫은 곶감, 냉먹은 곶감은 경매장 반입이 일체 금지된다. 이를 위해 곶감 반입 시 농협담당자 및 곶감법인 임원들의 철저한 검수가 이뤄진다.

또한 함양군은 1월 2일부터 5일까지 4일간 상림공원 일원에서 ‘제4회 함양고종시 곶감축제’를 개최한다. 서울 및 수도권에서는 1월 9일부터 11일까지 서울 청계광장 곶감특판 행사도 개최하는 등 지리산 명품 함양곶감 홍보 및 판매행사를 이어갈 예정이다.

함양=구자룡 기자 kucr@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룡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