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기관·업계소식
올해 ‘과일산업대전’ 부산서 열린다12월 13~14일 벡스코서

[한국농어민신문 김관태 기자]

12월 13~14일 벡스코서
꼬마 사과농부·공연 등 다채


우리나라 과수산업의 대표 축제인 ‘2019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이 12월 13~14일 양일간 부산 벡스코 제2전시장 4홀에서 온 국민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화려하게 펼쳐진다.

올해로 9회째를 맞이하는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은 당초 일산 킨텍스 전시장에서 11월 중 열릴 예정이었으나,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으로 개최 장소를 부산으로 옮겨 열게 됐다. 

과일산업대전을 주관하는 한국과수농협연합회는 올해 행사가 과일을 주인공으로 해 온 가족이 즐겁게 즐기는 가족놀이터로 재미와 감동이 가득한 축제로 새롭게 준비하고 있다고 전했다. 

가족 단위 관람객들에게 눈길을 끄는 행사로는 EBS 인기 장수 프로그램인 ‘뿡뿡이’와 ‘번개맨’ 공연을 관람할 수 있으며, 어린이 과일과학교실, 과일도시락만들기, 우리과일 에코백 만들기 등 부대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또 과일산업대전의 생생한 모습을 외부에 전달하고 행사장을 찾을 수 있도록 ‘어린이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부산에서는 처음 열리는 행사인 만큼 우리 과일을 테마로 해 새롭고 알찬 프로그램으로 보강한 무대행사와 개막 퍼포먼스가 펼쳐진다. 김병찬 아나운서의 사회로 열리는 개막식에 이어 행사장에서는 대한민국 최고의 과일로 뽑힌 ‘대표과일’을 만나볼 수 있다. 또 전국에서 재배된 최고의 과일들을 직접 시식하고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자리도 마련된다.

아울러 올해 행사에서도 ‘꼬마 사과농부’ 100가족을 모집해 내년에 사과나무 한 그루씩을 무료로 분양하며 수확체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꼬마 사과농부’는 행사장을 방문해 신청하면 추첨을 통해 선발한다. 

한국과수농협연합회 관계자는 “행사장에는 온 가족이 함께하는 우리과일 체험행사가 다양하게 준비되니까 아이와 함께 방문하면 우리 과일의 소중함을 재미있게 배울 수 있다”며 “맛있고 영양 많은 우리 과일을 중심으로 흥겨운 한마당이 펼쳐지는 ‘2019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에 아이들과 함께 주말 나들이로 방문한다면 특별한 추억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

김관태 kimkt@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관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