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정 협동조합
농촌마을 가꾸기 경진대회 ‘원구1리·쌍정마을’ 대상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

▲ ‘제2회 깨끗하고 아름다운 농촌마을 가꾸기 경진대회 시상식’이 지난 7일 열렸다.

‘제2회 깨끗하고 아름다운 농촌마을 가꾸기 경진대회’에서 영예의 대상에 경북 영덕 원구1리마을과 전남 영남 쌍정마을이 각각 선정됐다.

농협이 주관하는 농촌마을 가꾸기 경진대회는 농촌경관이 우수한 마을을 선정하는 행사로 지난 7일 농협중앙회 본관 대강당에서 김병원 농협중앙회장, 강석호 국회의원, 이재관 행정안정부 실장을 비롯해 마을대표와 주민 등 700여명이 참석해 시상식이 열렸다.

2회째를 맞이한 올해 경진대회는 들녘 가꾸기 분야가 신설돼 시상규모가 지난해 24개 마을에서 올해는 48개 마을로 대폭 확대됐고, 대상을 수상한 마을에는 행정안전부 장관상과 상금 5000만원이 각각 수여됐다.

‘아름다운 마을 가꾸기’ 부문 대상을 수상한 경북 영덕 원구1리 마을은 우리 고유의 문화를 잘 보존하고 계승해 마을고택 환경정비, 전통음식, 생활예절교육 등 다양한 전통문화 체험활동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원구전통문화축제를 개최해 언제나 다시 찾고 싶은 전통마을 조성에 모든 주민이 합심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농촌들녘 가꾸기’ 부문 대상을 수상한 전남 영암 쌍정마을은 영암 월출산 자락 34만평 농지에 봄에는 유채꽃, 가을에는 메밀을 재배하고 축제를 열어 우수 사례로 선정됐다. 경관작물을 재배해 깨끗한 농업생산환경을 조성하고 관광농업으로 농가소득 향상에 기여해 우리 농업·농촌의 새로운 가치 창출 및 희망을 주는 본보기가 되고 있다.

이병성 기자 leebs@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