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산 비료ㆍ농약
신젠타, 기후변화 대응 혁신기술 ‘집중 투자’

[한국농어민신문 서상현 기자]

향후 5년간 20억달러 투입
이산화탄소 절반 절감 계획도


신젠타가 기후변화 위협에 대응하는 혁신기술 개발에 향후 5년간 20억 달러를 투자한다고 밝혔다. 토양관리나 통합 병해충관리 등과 같이 농업의 지속가능성에 큰 변화를 줄 수 있는 차별화된 솔루션이나 획기적 기술개발 프로그램에 사용하겠다는 것이다.

신젠타에 따르면 이번 투자는 매년 2개 이상의 획기적 기술을 시장에 선보인다는 신젠타의 지속가능성 목표를 뒷받침하는 것이다. 또한 농업의 기후변화에 대한 영향을 감소시키고, 식량시스템이 세계적으로 유지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서다.

에릭 피어왈드(Eric Fyrwald) 신젠타 CEO는 최근 이런 계획을 내놓았다. 지속가능한 농업을 위한 연구개발 투자에는 파리기후변화협약의 목표를 지원하기 위해 2030년까지 신젠타 시설운영에 있어 50%의 이산화탄소를 절감하는 추진계획도 포함돼 있다.

에릭 피어왈드 CEO는 “농업은 이제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세계적인 할동의 최전선에 있으며, 신젠타는 기후변화 및 생물다양성 손실과 같은 전 세계 도전과제를 해결하기 위한 더욱 안전하고 효과적인 솔루션을 찾기 위해 우리의 혁신을 가속화하고 있다”면서 “이는 신젠타가 농업인들이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것을 돕고 농업의 온실가스 배출에 대한 영향을 감소하는데 집중하게 하는 실제적 행동”이라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 신젠타코리아 관계자는 “신젠타는 국제자연보호협회와 협업을 통해 전 세계 주요 농업지역에서 토양건강, 자원효율성, 서식처 보호 등을 추진하는 활동을 진행해오고 있다”면서 “지난해에 투자 우선순위를 정하기 위해 주요 이해관계자들의 의견을 청취하는 모임을 150번 이상 가졌으며, 이를 바탕으로 이번 투자계획을 발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서상현 기자 seosh@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상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