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수출
올 하반기 BFK 100만 달러 현장계약수출상담실적 6700만 달러

[한국농어민신문 김영민 기자]

▲ 2019 하반기 BFK에서 현장계약 체결을 위한 기념 촬영이 진행됐다.

해외 바이어를 초청해 국내 농식품 수출업체와 1:1 수출상담을 진행하는 2019년 하반기 수출상담회(BKF:BUY KOREN FOOD)가 100만달러 현장계약 체결을 포함해 총 6700만달러의 수출상담 실적을 올리며 마쳤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지난 10월 23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18개국해외 바이어를 초청해 국내 농식품 수출업체와 1:1 수출상담을 진행하는 2019 하반기 BKF를 개최했다.

11년 차를 맞이한 올해 BKF에서는 해외바이어 49개 업체와 국내 수출업체 210개 업체가 1:1 매칭 상담을 통해 총 483건, 6700만달러(한화 약 780억원) 규모의 수출상담 실적을 올렸다.

특히 컬러방울토마토, 딸기, 단감 등 신선농산물과 오미자음료, 건조과일칩 등은 약 100만달러의 현장계약이 성사됐다. 또한 BKF에 참가한 바이어들은 삼계탕, 흑마늘 등에도 관심을 보였다.

aT는 이번 상담회에서 온라인 바이어거래알선서비스(BMS), 미래클 수출유망품목지원사업(Miracle K-Food), KATI 농식품수출정보 등의 담당 실무자들이 수출업체를 대상으로 현장 맞춤형 컨설팅도 진행했다.

이병호 aT 사장은 “BKF는 중소 수출업체가 유력 식품바이어를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앞으로도 틈새시장 공략을 위한 기획바이어 초청 등 다양한 바이어 초청사업을 통해 중소 수출업체의 신규 판로확장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김영민 기자 kimym@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