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농산물유통
국산보다 연해주산 콩이 좋다? 롯데마트 ‘이상한’ 두부 홍보 논란

[한국농어민신문 김경욱 기자]

롯데마트, 새 상품 내놓으면서
과학적 근거 없이 마케팅
본격 콩 수확기 앞두고
농가 “국산 폄훼 도넘어” 분통
대기업 직접 해외 재배도 논란


콩 재배 농가들이 콩 수확을 목전에 둔 시점에 국내 한 대형마트가 국산 콩과 국산 두부 가치를 깎아내렸다고 분통을 터트리고 있다. 더욱이 정부의 논타작물 재배사업 확대로 콩 재배가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대기업이 해외에서 직접 콩을 재배해 들여와 농가들의 우려도 커지고 있다. 

롯데마트는 지난 2일 러시아 연해주에서 재배한 콩으로 만든 연해주 콩 두부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두부의 주재료가 된 콩은 연해주 농장을 인수한 롯데상사가 직접 재배해 국내로 들여왔다. 

농가들은 롯데마트가 이 연해주 콩 두부의 마케팅 전략으로 국산 콩 가치를 떨어트렸다고 주장하고 있다. 롯데마트가 연해주 콩 두부를 소개하며 ‘국산 콩의 가격 인상에 따라 상대적으로 가격 경쟁력이 높은 수입 콩 두부의 판매가 꾸준히 늘고 있다’고 밝힌 점을 지적하는 것이다.

무엇보다 ‘연해주 콩 두부가 국내산 두부에 비해 부드러운 식감과 고소한 맛이 강한 것이 특징’이라는 점을 내세우며 국산 콩 두부를 공격해 문제가 되고 있다.

콩 수확기를 앞두고 이 소식을 접한 농가들은 롯데 측의 행태를 강하게 비판하고 있다. 연해주 콩이 국산 콩보다 좋다는 과학적인 근거가 없고, 오히려 연해주지역이 기온이 낮아 콩 품질과 가공적성이 떨어져 이미 일부 업체에선 연해주 콩 사용을 시도하려다 중단하는 등 연해주 콩이 국내산보다 못하다는 것이다. 

롯데상사가 연해주에서 직접 콩을 재배해 국내에 수입하는 것과 관련해서도 비판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 농업관측본부에 따르면 정부의 논타작물 재배사업 등의 일환으로 올해 콩 재배면적은 지난해보다 7.8% 증가한 5만4573ha에 이를 것으로 추정된다.

정부의 관심에 농가들이 호응하며 콩 재배가 늘어나고 있지만, 대기업이 해외에서 콩을 재배해 들여와 정부 정책에 맞췄다가는 되레 피해를 보는 것이 아니냐는 농가들의 불안이 쌓이고 있다. 

조영제 한국국산콩생산자연합회장은 “재배면적이 증가했고, 연이은 태풍으로 힘겨운 상황에 콩 수확기도 다가오고 있는데 국산 콩을 폄훼하는 기업의 마케팅 전략은 문제가 있다. 더욱이 연해주 콩은 척박한 환경으로 우리보다 품질이 떨어지고, 이에 주요 두부업체에서도 연해주 콩 두부 제조를 포기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정부와 발맞춰 주요 작물인 콩 재배를 늘리고, 국산 콩 산업을 발전시켜나가려는 시점에 해외에서 콩을 재배해 들여오고 국산 콩을 평가 절하하는 등 국산 콩 산업을 죽이는 대기업의 행태는 지탄받아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와 관련해 롯데마트 관계자는 “해외 재배 단계에서부터 관리, 수입해 경기 불황 속에 안전하고 저렴한 좋은 상품을 소비자에게 공급하겠다는 취지였다. 국산 콩 재배 농가를 자극하려는 의도는 전혀 없었다”며 “롯데마트에선 국산 잡곡 등 국산품 홍보도 열심히 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경욱 기자 kimkw@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양평촌놈 2019-10-06 19:39:07

    대기업에서 국산콩이나 당근.마늘등으로 가공품을 많들어 판매을해야 하지요.그런데외국에농장을사서 콩을생산하여 국내로 들려온다고요. 지금까지 농민들이 대기업공산품을 얼마나팔아주었는데. 라면.과자.소주.맥주.의류.가전제품.자동차.농기계.그런데 콩을재배해서 국내로들여온다고 배신감이 드는느낌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ASF 수습본부, 총리 관장 조직으로 격상해야” [한국농어민신문 이현우 기자]환경부 등 대응 소극적질병 확...
    WTO 개도국 지위 민관합동 간담회 ‘파행’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 ...
    왕우렁이 생태계 교란생물 지정 움직임 논란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친환경농업정책 맞물려사용면적 ...
    [농업·농촌의 미래, 우리는 청년여성농업인] “약용작물 관심 많아 귀농 결심…작약 2차 가공품 고민 중” [한국농어민신문 안형준 기자] ...
    [국감서 제기된 제도 개선 요구/농업 분야] “재난피해 집계시 농작물도 포함…후계농 선정기준 55세로 올려야” ...
    [해수부 종합국감] “방사능 우려 일본 수산물 수입 금지를” [한국농어민신문 이진우 기자] ...
    신제품 종자 트렌드는 ‘내병계·기능성’ [한국농어민신문 조영규 기자] ...
    [블라디보스토크 농식품 수출 현장을 가다] “품질 우수하고 입맛에 맞아···라면·맥주·김 등 자주 구매” [한국농어민신문 이영주 기자] ...
    “멧돼지 관리, 세밀한 대책 마련을”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 ...
    2019 농식품 수출 우수사례 <7>와룡꿀단호박작목반/전문 컨설팅 받은 고품질 단호박, 일본·홍콩 등서 ‘인정’ [한국농어민신문 김영민 기자]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