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화훼
농식품부, 10월 2~9일 꽃집 반짝매장 운영

[한국농어민신문 김경욱 기자]

소비자들이 꽃의 힘을 느끼고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꽃이 있는 우리집, 꽃집 반짝매장(팝업스토어)’이 운영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2~9일 8일간 서울 마포구 연남동 소재 카르타19에서 반짝매장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매장에선 ‘꽃에는 힘이 있다’란 주제로 다양한 꽃의 가치를 느껴보고 체험하며, 꽃을 구매할 수 있도록 했다.

매장은 2개 층으로 운영되며 1층에선 생산자단체 참여 속에 작은 꽃다발과 여러 종류의 식물을 저렴하게 판매한다. 2층에선 집 안 같은 공간에서 꽃이나 공기정화식물을 활용해 식물 인테리어를 보고 느낄 수 있도록 했다. 이와 병행해 꽃과 식물에 대한 정보 제공과 꽃차 시음도 마련된다.

농식품부는 반짝매장 운영을 마친 뒤 행사에 사용된 꽃과 식물은 사회배려층에 기증할 계획이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향기로운 꽃집에서 다양한 꽃의 힘과 가치를 느끼고 일상 속에서 꽃이나 식물을 더 가까이 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반짝매장에 방문해 이벤트에 참여하면 꽃 한 달 정기 구독권도 받을 수 있다”고 전했다.

김경욱 기자 kimkw@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