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수산 종합
‘특정해역’ 항·포구 대폭 확대

[한국농어민신문 이진우 기자]

‘국방상의 경비 및 어선 안전조업 등을 목적으로 어로한계선 이남의 일정수역을 지정해 업종별로 조업기간과 조업수역을 엄격히 관리하는 수역’을 의미하는 ‘특정해역’에 대한 출·입항을 신고할 수 있는 항·포구가 확대 지정됐다.

개정된 ‘어선안전조업규정’에 따르면 △갑지=속초(동해)·인천(서해) △을지=거진·동해·주문진·울릉(동해)로 이전과 동일하며, △병지는 동해=대진·삼척·후포·구룡포·공현진·오호-송지호·가진·문암2리·아야진·죽변·축산·강구·포항·감포, 서해=강화·덕적·연평·대청·장봉·신항만·북항·영광·신진·모항·안면·홍성·비응·장항·홍원·대천·대부·안산·위도, 남해=녹동·사천·통영·남해·남항·영도·다대·민락·광안리·방어진·애월·서귀포 등으로 대폭 늘었다.

이진우 기자 leejw@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