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산 비료ㆍ농약
“스포르곤, 양파 흑색썩음균핵병 예방·치료 탁월”SG한국삼공, 출시

[한국농어민신문 서상현 기자]

SG한국삼공(주)가 마늘, 양파의 흑색썩음균핵병에 우수한 효과를 내는 ‘스포르곤 입제’를 출시했다.

SG한국삼공(주)에 따르면 ‘스포르곤 입제’는 각종 작물에 발생하는 곰팡이성(진균류) 병원균의 균사 생장을 억제하는 ‘프로클로라즈망가니즈(Prochloraz manganese)’로 만들어진 토양병 전문 방제약이다. 병해를 유발하는 병원균이 토양 중에서 발아해 작물체 내로 침입하는 것을 막는 예방효과 및 치료효과를 볼 수 있는 제품이 ‘스포르곤 입제’라는 설명이다. 뿌리와 기부를 통해 흡수된 약제가 작물의 조직에 퍼져 병원균을 잡아주거나 이미 작물에 감염된 병원균을 잡아주는 2중 방제효과를 발휘한다.

‘스포르곤 입제’는 딸기 탄저병에 등록돼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으며, 마늘과 양파에 발생하는 흑색썩음균핵병과 고추에 발생하는 흰비단병에 탁월한 효과를 갖고 있다.

서상현 기자 seosh@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상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