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정 정책
2019년산 공공비축미 34만톤, 23일부터 매입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

해외공여용 쌀 1만톤도 진행

2019년산 공공비축미 34만 톤과 해외공여용(APTERR) 쌀 1만 톤의 매입이 9월 23일부터 12월 31일까지 진행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2019년산 공공비축미 34만 톤에 대해 건조·포장한 포대 단위로 24만 톤과 수확 후 RPC에 반입하는 산물 형태로 10만 톤을 각각 매입키로 했다. 매입 방법에 따라 산물벼는 9월 23일~11월 16일, 포대벼는 10월 15일~12월 31일 등의 일정으로 추진한다. ‘아세안+3 비상 살 비축제(APTERR)’ 쌀 1만 톤은 공공비축제와 함께 매입해 별도 보관한다.

공공비축미 매입 가격은 10~12월 평균 산지쌀값이 적용되며, 우선 포대당 3만원을 농가에 우선 지급하고 매입 가격이 최종 확정 되면 연말까지 차액이 지급된다. 시·군별로 2개 이내의 매입 대상 벼 품종을 지정하고, 매입 장소에서 시료를 채취해 품종도 검정한다. 매입 대상 품종이 아닌 벼를 출하한 농가는 5년 동안 공공비축에서 제외한다. 지난해의 경우 매입 대상 품종 여부를 가리기 위해 8454건을 검정한 결과 1275건(15%)이 일치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나 농가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매입 대상이 아닌 다른 품종이 20% 이상 섞여 있으면 5년 동안 공공비축미 매입 대상에 제외하는 패널티 대상이다.

또한 논 타작물 사업 실적에 따라 시도별 매입 물량을 차등 배정하고, 타작물 재배 농가에 대해서는 인센티브 물량을 지난해 3만5000 톤에서 올해는 5만 톤으로 확대했다. 친환경 벼는 일반벼 특등가격으로 5000 톤을 애입해 잔류농약검사를 실시하고, 일반 벼와 구분 관리하며 군수용 등으로 우선 공급키로 했다.

이병성 기자 leebs@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