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북
‘안동축산물종합처리장’ 건립 속도총 450억 투입…내년 완공 목표

[한국농어민신문 조성제 기자]

경북 안동시가 서후면 일대 450억원 투입해 2020년까지 안동축산물종합처리장 건립에 나선다.

안동시는 이번 안동축산물종합처리장 건립은 그동안 지역 축산물 브랜드 명성이 높아짐과 동시에 안전하고 위생적인 축산물 종합처리장 시설의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된데 따른 것으로, 지난달 30일 안동시청 소통실에서 ‘안동축산물종합처리장건립 추진상황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안동시에 따르면 총 사업비 450억 원을 투입돼 서후면 대두서리 일원에 들어설 안동축산물종합처리장은 1일 소 150두, 돼지 1000두를 도축할 수 있는 최신식 시설로 올해 공사를 시작해 2020년 하반기 준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안동시 관계자는 “안동축산물종합처리장이 완공되면 축산물의 안전한 위생처리로 소비자 신뢰를 확보를 바탕으로 백화점과 대형마트 등에 안정적 납품이 가능해 질 것”이라며 “또한 축산농가의 원거리 출하에 따른 경제적 손실을 방지해 연간 최대 123억 원의 추가적인 소득증대와 아울러 도축장, 가공장, 경매시설 등의 가동에 따른 신규 고용창출도 기대 된다”고 전했다.

안동=조성제 기자 chos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성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