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기고ㆍ독자투고
[기고] 복숭아로 건강한 여름나기

[한국농어민신문]

자두, 매실, 살구처럼 과일 속에 크고 단단한 씨앗이 들어있는 과일을 총칭해 ‘핵과류’라고 부른다. ‘핵과류’의 대표주자로 불리는 복숭아는 달콤한 향과 은은한 단맛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여름과일로 손꼽힌다.

복숭아는 다량의 식물성 단백질을 함유하고 있어 우리 몸에 에너지를 제공하고, 철분과 마그네슘이 풍부해 여성들에게 특히 좋다. 식이섬유도 풍부해 변비치료와 대장암 예방에도 탁월하다. 최근 우리나라 대학연구진이 복숭아가 흡연자의 담배 니코틴 대사물질인 ‘코티닌’을 소변으로 배출하도록 돕는 성분이 있다는 것을 밝혀내기도 했다.

복숭아가 여름철 대표과일로 손꼽히는 이유는 적절한 수분과 당분을 포함하고 있어 더위에 지친 몸에 활력을 불어넣어 주기 때문이다. 또한 아스파르트산과 같은 유기산도 풍부하다. 아스파르트산은 만성 피로 증후군을 개선하고, 간 해독 및 항체 생성 촉진 등에 도움을 준다. 또한 땀을 흘렸을 때 빠져나가는 칼륨이 풍부해 이를 보충할 수 있다. 이외에도 무기 영양소가 풍부하고 수용성 식이섬유인 펙틴과 폴리페놀의 함량도 높아 무더위에 대한 내성을 키워주는 효과도 있다.

복숭아는 맛과 영양은 물론 껍질째 먹을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실제로 과일을 통해 섭취할 수 있는 항산화성분이나 기능성물질들은 대부분 껍질이나 껍질과 속살 경계부위에 분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마찬가지로 복숭아도 영양소의 상당부분이 껍질에 많이 들어 있다고 한다. 혈액순환, 피로 해소, 해독 작용, 면역 기능 강화 등 복숭아가 갖고 있는 영양성분을 온전히 섭취하기 위해서는 가능한 껍질까지 먹는 것이 좋다.

농촌진흥청은 재배하기 쉽고 맛이 좋은 복숭아 품종을 개발해 생산자와 소비자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복숭아는 크게 표면에 까슬까슬한 털이 있는 품종과 없는 품종으로 나눈다. 털이 있는 유모계 품종으로는 초여름 복숭아 ‘미홍’과 ‘유미’가 있다. 여름철 잦은 강우에도 당도가 높은 ‘선미’, 초가을에 수확해 깊은 향이 특징인 ‘수미’가 대표적이다. 털이 없어 껍질째 먹기 편한 천도계 품종으로는 ‘옐로드림’, ‘설홍’등이 있다. 많은 품종이 현재 시장에 출하 중이며 일부는 뜨거운 태양 아래에서 익어가고 있다. 고품질 복숭아 생산을 위한 다양한 기술도 현장에 보급중이다. 복숭아 재배에서는 ‘우산식 지주재배’ 기술이 대표적인데, 나무 중간에 우산처럼 지주대를 세우고 위에서 아래로 줄을 내려 나무줄기를 잡아주는 기술이다. 나무의 세력을 조절하기 쉽고, 제초작업과 같은 농작업 시 기존의 주지대처럼 방해되는 요소가 없고 고품질 복숭아 생산이 가능하여 현재 전국에서 활용되고 있다.

복숭아는 다양한 품종보급과 재배 기술수준의 향상으로 6월 하순 초여름부터 9월까지 시중에 유통된다. 덕분에 요즘 이 시기에 전통시장과 마트에 가면 향긋한 복숭아 냄새가 기분을 좋게 한다. 복숭아는 저온에 오래 보관하면 맛이 떨어지기 때문에 가급적 상온에 보관하고 먹기 1~2시간 전 냉장실에 넣어 차갑게 한 뒤 껍질째 먹으면 고유의 향과 단맛을 진하게 느끼며 건강까지 챙길 수 있다. 무더운 계절일수록 수분함량과 영양분이 풍부한 국내산 제철과일을 섭취하는 것이 좋다. 특히 요즘 제철인 복숭아는 종류가 다양해 기호에 따라 골라 먹는 즐거움도 있는 과일이다. 맛도 좋고 더위를 이겨내는 힘을 주는 복숭아. 올 여름 복숭아를 드시고 건강한 여름을 보내시길 바란다.

/유승오 농촌진흥청 기술보급과장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농어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농협중앙회장 선거전 돌입…19일부터 예비후보자 등록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 내년 1월 3...
한농연 창립 32주년 기념식 “내년 총선서 농업농촌 위한 일꾼 선출에 역량 발휘”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 ...
구제역 백신 항체 양성률 미흡시 처벌 강화 ‘양돈농가 반발’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항체 양성률 기준치 이하 3년...
후계농 성장 단계별 지원 체계화…예비농도 정책범위에 포함해야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 ...
[농업·농촌의 미래, 우리는 청년여성농업인] “농촌 내려오니 힘들지만…살아 있다는 기분 들어” ...
[논 타작물 단지화 현장을 가다] 규모화·기계화·기술력으로 무장···논콩 재배 중심에 서다 [한국농어민신문 김선아 기자] ...
세계김치연구소, 한식연과 통합 추진 ‘논란 가열’ [한국농어민신문 주현주 기자]▶운영효율화 앞세워 추진김치 ...
농촌교육농장 프로그램 경진대회, 제주 ‘초록꿈’ 대상 [한국농어민신문 조영규 기자]한국농촌교육농장협회(회장 윤상...
살처분 후 입식제한 농가 생계안정비용 지원 확대 [한국농어민신문 이현우 기자]농식품부, 10일부터다시 소득...
“단감 조·중생종 도입 서둘러야” [한국농어민신문 김경욱 기자]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