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북
[새상품/성도농기계 ‘동력중경제초기’] 전면에 부착···작업시야 확보 쉽게모와 모 사이 조간제초도 가능
▲ 성도농업기계가 전면에 제초작업기를 부착한 농기계를 선보였다.

[한국농어민신문 이평진 기자]

새로운 형태의 동력 중경제초기가 출시됐다. 충북 청주시 소재 성도농업기계가 선보인 것이다. 이 제초기는 우선 전면에 제초작업기가 부착됐다는 점에서 특이하다. 보통의 제초기는 후방에 위치해 있다. 때문에 작업시야가 쉽게 확보된다는 장점이 있다.

제초능력도 뛰어나다. 기존의 보행식이나 후방 제초기에 비해 작업시간이 훨씬 적게 든다. 또 모가 심겨져있는 골사이만 제초되는 것이 아니라 모와 모 사이의 조간 제초 작업도 가능하다.

이같은 제초방식은 업계에서는 처음으로 도입된 것이다. 회전식레이크가 돌면서 벼에는 상처를 주지 않고 잡초 뿌리만 긁어서 제초를 한다. 작업 깊이는 자동으로 조정이 된다. 자체는 좌우 수평 뿐 아니고 상하 수평도 자동으로 제어가 되기 때문에 작업이 균일하고 일정하게 된다.

피가 많은 논이나 친환경벼를 재배하는 곳에 활용하면 적합하다. 성도농기계는 최근 청주시 오창읍에서 시연회를 열고 농가에 첫선을 보였다.

문의 (043)212-0664.

청주=이평진 기자 leep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평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농협중앙회장 선거 ‘혼전 양상’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 ...
공익직불제 시행준비 촉박…곳곳에 ‘갈등 뇌관’ [한국농어민신문 김선아 기자]농민 정의·공익적 기능 개념 ...
총선 앞두고 인재 영입경쟁…“농업계 비례대표 영입하라”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예비후보자 전체 경쟁률 6:1...
‘한풀 꺾인’ 수입과일 공세…지난해 수입량 9% 줄었다 [한국농어민신문 김관태 기자]바나나·오렌지·파인애플3대 과...
[특별인터뷰/이병환 성주군수] “역사적인 성주참외 재배 50주년…군민 행복한 성주 만들기 총력” ...
과일 소비 둔화·수급 불안 직격탄···국내산 샤인머스켓 인기도 한 몫 [한국농어민신문 김경욱 기자] 한풀 꺾인 과...
야생멧돼지 ASF 발생하면 사육돼지 살처분 명령 가능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생산자단체·농가 반발 속 가축...
시장이 주목하는 신품종 과일 열전 <4>플럼코트-하모니 등 [한국농어민신문 김관태 기자] ...
충남도, 어린이집까지 친환경·무상급식 지원 확대 [한국농어민신문 윤광진 기자]무상급식 식품비 1354억원친...
“농생명 우수기술 실용화·농식품 벤처창업 지원 확대” [한국농어민신문 서상현 기자]양질의 일자리 925개 창출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