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성 정책
농식품부, 농촌여성정책팀 신설3개계, 6명 전담인력 배치

[한국농어민신문 안형준 기자]

여성농업인들의 역량을 높이고 농촌 내 성평등 문화 정착에 기여할 여성농업인 전담조직이 신설됐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6월 27일 여성농업인 업무 전담 조직인 ‘농촌여성정책팀’을 신설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신설된 농촌여성정책팀은 여성농업인의 역량강화와 여성농업인이 행복한 농촌 조성, 농촌·농업분야 양성평등 문화 확산을 목표로 업무를 펼칠 계획이다. 농촌여성정책팀은 팀장 한 명을 포함해 총 6명의 전담인력으로 구성됐고, △여성인력 △여성복지 △양성평등 총 3개계로 편성됐다.

여성인력계의 경우 여성농업인을 경영주체로 육성하는 것을 가장 큰 목표로 여성농업인 경영능력 향상 교육 및 프로그램 개발, 노동여선 개선을 위한 농작업 환경 조성, 여성농업인 취·창업 지원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여성복지계는 여성농업인이 행복한 농촌을 만들기 위해 농촌지역에 적합한 보육여건 마련과 여성농업인이 바라는 교육·문화 프로그램 지원, 여성농업인 특화 건강검진 제도 도입을 추진할 예정이다. 양성평등계의 경우 농촌지역 양성평등 의식과 문화 확산을 목표로 여성농업인 공동경영주 등록률 제고, 양성평등 강사 육성 및 프로그램을 개발한다.

농식품부는 향후 현장에 적합한 정책 수립과 여성농업인 관련 단체와 원활한 소통을 위해 민간전문가를 공모를 통해 농촌여성정책팀장으로 선발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7월 중에 국제심포지엄을 개최해 여성농업인 전담조직이 있는 일본의 사례와 네덜란드의 여성농업인 정책방향 등을 공유한다는 방침이다.

이개호 농식품부 장관은 “그동안 관심을 갖고 추진한 여성농업인 전담조직이 출범하게 돼 기쁘게 생각하며, 농촌여성정책팀이 중심이 돼 여성농업인의 역량을 마음껏 발휘할 수 있는 농업·농촌을 만들어 나가길 바란다”면서 “여성농업인 전담조직이 여성농업인의 역할 증대 및 현장농업인의 요구에 따라 설치되는 만큼 역량을 집중해 정책을 추진할 수 있도록 관련 단체 및 현장의 관심과 협조를 당부한다”라고 말했다.

안형준 기자 ahnh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형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