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산 종자
농우바이오, 타지키스탄 본격 공략시설하우스 조성 사업 참여

[한국농어민신문 조영규 기자]


㈜농우바이오가 타지키스탄을 중앙아시아 종자수출의 교두보로 삼겠다는 계획이다.

최근 농우바이오는 타지키스탄 농림부 산하기관인 식물부와 함께 토마토·파프리카 등 고부가가치 품목의 시범포 사업을 추진키로 했다. 타지키스탄 농림부가 진행하고 있는 시설하우스 단지 조성 프로젝트에 농우바이오가 참여한다는 것이 핵심인데, 양 측은 △시설하우스 단지 조성 프로젝트의 세부계획 및 진행 △농우바이오 채소품종들에 대한 현재까지의 시험진행 상황 및 작황 점검 △향후 농우바이오 품종의 타지키스탄 수출 위한 상호협력 등에 힘을 모으기로 합의했다. 타지키스탄은 중앙아시아에 위치한 전통 농업국가로서 농업생산액이 국가 전체 GDP의 23%를 차지하고 있고, 총 채소 재배면적은 6만461㏊다. 6만461㏊의 상당부분은 수박과 양파, 토마토가 차지하고 있다. 농우바이오는 타지키스탄과의 협력을 토대도 중앙아시아를 향한 종자 수출에 힘을 싣겠다는 생각이다.

이병각 농우바이오 대표는 “국내 종자시장이 지속적으로 발전하려면 국가간 연계 강화가 중요하다”며 “종자 수출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각 나라별 맞춤 컨설팅 및 기술지도를 적극 실현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조영규 기자 choyk@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영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