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전북품목조합 탐방 <1>익산원예농협 김봉학 조합장

[한국농어민신문 양민철 기자]

익산푸드플랜 주도적 참여
공공급식까지 판매처 다양화
자문변호사제 도입도 추진


“처음 시작하는 마음가짐으로 조합원이 행복한 조합원의 농협, 발전하는 농협, 조합원의 소득증대에 앞장서는 더욱 부강한 조합을 만들겠습니다.”

지난 3·13 제2회 전국 동시 조합장 선거에서 4선의 영광을 차지한 김봉학 익산원예농협장은 “조합원이 생산한 농산물이 정당한 가격을 받아 소득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현장을 누비는데 소홀히 하지 않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지난 임기 동안 전국 품목농협 최우수 농협으로 탈바꿈시킨 김 조합장은 “오직 조합원만 위해 앞만 보고 달려와 가능했다면서 조합원의 주인의식과 적극적인 참여로 조합이 비약적으로 발전한 만큼 끊임없는 도전과 중단 없는 전진속에 더 강한 조합을 건설하겠다”고 강조했다.

김 조합장은 “익산푸드플랜사업에 주도적인 참여로 농산물 판매처 다양화와 학교급식센터를 넘어 공공급식센터로 확대하고 농산물 소비지 판매장도 늘리고 조합원을 대변하는 농산물 판매 전문가를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김 조합장은 “시장에서 이기는 농산물을 만드는데 더 노력하겠다면서 농업전문기관을 활용한 품목별 전문지식 보급, 경쟁력 있는 품목별 공선출하회 육성, 신규 소득원 작목 개발로 조합원의 안정적인 소득을 확보하는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김 조합장은 “사업 균형발전을 위한 북부권 경제사업 종합센터를 확충함은 물론 “자문변호사 제도 도입과 조합원의 권익과 소득을 위한 복지지원을 확대하고 청년조합원 육성책 마련, 여성조합원의 지위 향상 등 조합원의 권익과 소득을 위해 앞장서겠다”고 공약했다.

이와 함께 김봉학 조합장은 “조합원이 안심하고 농사에 전념할 수 있도록 새로운 농업환경을 조성하고 아울러 풍부한 경험과 인적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조합을 한 단계 더 발전시키고 조합원의 실질적인 소득증대가 이뤄질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피력했다.

익산=양민철 기자 yangmc@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민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