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오비맥주, 이천 가뭄피해 농업용수 지원6월 중순까지 800톤

[한국농어민신문 이장희 기자]

▲ 오비맥주와 인그리디언코리아, 이천시는 지난 17일 이천시 대월면 사동리 가뭄 피해 현장을 방문해 20여톤의 용수를 공급했다.

경기도 이천시 소재 기업인 오비맥주(대표 고동우)와 인그리디언코리아(대표 구자규)가 가뭄 피해 농가를 돕기 위해 농업용수 지원에 나섰다.

오비맥주와 인그리디언코리아는 이천시와 협력해 봄 가뭄이 지속되는 6월 중순까지 이천시 부발읍과 대월면 등 가뭄 피해 농가에 맥주 제조에 사용하는 양질의 물 800톤을 순차 지원한다고 밝혔다. 가뭄 피해농가 지원 첫날인 지난 17일에는 오비맥주 고동우 대표와 구자규 인그리디언코리아 대표, 엄태준 이천시장이 함께 이천시 대월면 사동리 가뭄 피해 농가에 20여톤의 용수를 공급했다. 오비맥주는 갈수기인 6월 중순까지 농업용수 수질기준에 적합 판정을 받은 800톤 가량의 물을 공급하고 인그리디언코리아는 용수 공급 차량을 지원한다.

엄태준 시장은 “지금이 한 해 농사를 결정짓는 중요한 시기인 만큼 이천시가 지역 기업과 협력해 인근 농가를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이천=이장희 기자 leejh@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