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제주
제주 나물콩 신품종 ‘아람’ 보급 확대수량 많고 콤바인 수확 가능

[한국농어민신문 강재남 기자]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원장 송승운)은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과 공동으로 제주지역 적응시험을 거쳐 개발한 신품종 나물콩 ‘아람’의 확대 보급에 나선다고 밝혔다.

도농기원에 따르면 올해 신품종 나물콩 ‘아람’ 시범단지 선정 평가위원회에서 2018년 2개 단지 4ha에서 제주시·안덕·한경농협 3개 6.6ha로 시범단지를 확대·선정했다.

아람은 제주지역 주 재배품종인 ‘풍산’ 보다 수량이 10% 이상 많고, 쓰러짐과 꼬투리 터짐 현상에도 강함은 물론 꼬투리가 달리는 위치도 높아 콤바인 수확이 가능한 장점을 가지고 있다.
지난해 11월 안덕 시범단지 현장평가 결과, 수량성은 풍산나물콩 대비 11% 많았고 쓰러짐이 거의 없어 콤바인을 이용한 기계수확이 용이해 많은 농가들로부터 조기 종자를 공급해 줄 것을 요청 받았다.

또, 콩나물업체에 의뢰한 콩나물 적성검성에서도 발아세 및 발아율이 풍산나물콩에 비해 우수했으며 소비자 패널 대상으로 외관, 색상, 굵기, 길이, 식미 등 관능평가에서도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농기원은 국가보증종자 생산계획을 수립해 올해 원원종 150kg을 첫 생산, 2020년 원종 2.4톤, 2021년 보급종 60톤을 생산해 2022년부터 농가에 공급할 계획이다.

양우삼 농업연구사는 “올해 시범단지를 확대해 기계화 적성, 생산성, 재해안전성, 콩나물 가공적성 등을 다시 한번 확인할 계획”이라며 “기계수확이 가능하고 단위면적당 수량도 많은 신품종 나물콩 아람을 조기에 보급해 부족한 노동력 해결은 물론 농가소득 증대에 도움이 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제주=강재남 기자 kangjn@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재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재해보험금 늑장 지급에 피 마르는 농민들 [한국농어민신문 김선아 기자]손해평가 차일피일 미뤄져6개월...
효율성 없는 ‘시설원예 에너지효율화사업’ [한국농어민신문 이평진 기자]지열냉난방사업 시작 이후 신규...
“농업진흥구역 내 영농형 태양광 허용 농지법 개정안 철회하라”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기후위기 대응 활동을 하고 있...
정현찬 농특위원장 “‘농정 틀 전환’에 박차…기재부 만나 농업예산 편성 힘 실을 것”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 대통령 직속 ...
[설 대목장 점검/사과·배] 저장량 감소로 시세 양호할 듯…초반 ‘택배 선물’ 기대감 높아 ...
농산물 책임판매도 투자도 ‘저조’···경제사업 활성화 사실상 실패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 2012년부터...
국회의원 41.9% ‘GMO 표시 확대’ 찬성 [한국농어민신문 주현주 기자] ...
민경천 한우자조금관리위원장, 한우협회장 선거 출마 시사 [한국농어민신문 이현우 기자] “가야할 길이...
축산업계 ‘도축세 반대’ 가닥···“지자체 방역 부담 줄여야” 의견도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구제역·AI 방역 등 부담 늘...
지난해 밤·대추 등 단기소득 임산물 생산량 감소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