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밀양시 신소득 작물로 미니수박 육성개발자·유통업자 등 품평회
▲ 밀양시가 13일 하남읍 백산리에서 진행한 미니수박 품평회.

[한국농어민신문 구자룡 기자]

경남 밀양시가 소비자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는 미니수박을 신소득 작물로 육성하기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밀양시는 지난 13일 하남읍 백산리에서 미니수박 개발자, 시범재배자, 유통업자, 밀양시 관계자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미니수박 품평회를 진행했다.

밀양시는 지난해부터 소비자의 기호에 맞는 미니수박을 개발해 신소득 작물로 육성하는 사업을 추진 중이다. 향후 농업인, 농협과 협력해 선발된 우량품종으로 지역 명품 미니수박 재배단지를 조성할 계획이다.

올해도 2회에 걸쳐 품평회를 개최키로 하고, 1차로 이번 품평회를 열었다. 농업회사법인 신농(대표 신윤섭 박사)의 미니수박 육종 및 재배과정에 대한 설명과 신품종 상품 가능여부에 대한 평가, 우량품종 선발 등이 진행됐다.

장영형 밀양시농업기술센터소장은 “미니수박 품종이 밀양명품으로 인정받아 새로운 소득 작물로 자리 잡아 농업인들의 안정적인 소득 창출에 기여하기를 희망한다”라고 전했다.

밀양=구자룡 기자 kucr@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룡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