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경기도, 7월부터 어린이집 급식비 지원

[한국농어민신문 이장희 기자]

7월부터, 224억원 추경 편성
도내 안전 농산물 제공 기대


경기도는 7월부터 어린이집 급식비를 지원한다.

도는 도내 영유아들이 차별 없이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도내 농산물로 어린이집 급식에 지원하기로 했다. 급식비 지원을 위한 재원 마련을 위해 올해 첫 추경예산에 224억원을 편성해 도의회 의결을 받을 예정이다.

예산안에는 급식비 175억원 이외 어린이집 보육 환경개선을 위한 예산 49억원이 포함됐다. 급식비는 1인당 월 7400원씩 7월부터 12월까지 지원된다. 도내 어린이집 1만1682곳에 다니는 아동 39만3149명이 혜택을 받게 됐다.

어린이집 급식비는 정부지원 보육료에 포함돼 1인당 1일 영아와 유아 각각 1745원과 2000원이 지원되고 있지만, 2009년 이후 12년 동안 동결됐다.

그 동안 어린이집 급식비는 시·군 재정여건에 따라 지원 시군(18시군)과 미 지원 시군(13시군)간 차별이 있었으며, 지원내용도 시군의 재정 상황에 따라 차이가 있었다. 도는 급식비 지원을 통해 부실급식에 대한 우려를 해소하고 어린이집이 안정적으로 양질의 급식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관련 이재명 경기지사는 “우리 어린이는 좋은 먹거리를 차별 없이 골고루 먹을 권리가 있다”며 어린이가 행복한 경기도를 위한 다양한 정책개발을 관련 실국에 주문해 왔다.

경기도 관계자는 “그동안 어떤 시·군은 어린이집 급식비를 지원하고, 어떤 곳은 지원하지 않아 같은 경기지역인데 차별을 받는 상황이었다”며 “이번 지원 결정으로 도내 어린이집 영유아들이 유치원 수준으로 도내 농산물로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 받을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수원=이장희 기자 leejh@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