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기관·업계소식
서울친환경유통센터, 영양교사 산지체험

[한국농어민신문 김영민 기자]

▲ 산지체험에 참여한 영양교사들이 애호박 생산과정에 대해 설명을 듣고 있다.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서울친환경유통센터가 영양교사를 대상으로 산지체험을 실시했다.

서울친환경유통센터는 최근 서울시 소재 초·중·고등학교 영양교사 30명과 함께 전북 남원원예농협의 친환경 농산물 공급센터 및 딸기, 애호박 생산농가를 방문, 생산자의 어려움을 이해하고 친환경 농업의 가치를 되새기는 기회를 가졌다. 또한 생산자와의 간담회를 열고 여름철 수급이 어려운 채소류 작황에 대한 동향과 친환경 농산물 특성 등에 대해 청취하고 도농 발전에 대한 상호 간 의견을 교환했다.

정원교 서울시공사 농산급식팀장은 “산지체험을 통해 도농 상생의 가치를 공유함으로써 친환경 농업에 대한 인식이 개선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보다 많은 학교급식 관계자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산지체험을 확대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김영민 기자 kimym@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