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산 비료ㆍ농약
팜한농 ‘롱제로 입제’ 주목“한 번 살포하면 40일 이상 효과 지속”

[한국농어민신문 조영규 기자]

팜한농의 논제초제 ‘롱제로 입제’가 이앙을 앞둔 농가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롱제로’는 이앙과 동시에 한번 살포하면 약효가 40일 이상 지속되는 이앙동시처리 논제초제로, ‘롱제로’를 뿌린 후엔 후기 제초제 없이 수확기 잡초도 방제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찰벼·흑미 등 대부분 품종에 약해가 없어 여러 품종을 함께 재배하는 논에도 사용가능하며, 피, 물달개비, 올챙이고랭이 등 일년생 잡초는 물론 올방개, 벗풀, 새섬매자기 등 다년생 잡초까지 저항성 잡초의 제초효과가 뛰어나다. 이외 논 이끼 발생을 억제, 논물을 맑게 유지할 수 있어 벼의 초기 뿌리 활착에도 도움을 준다는 분석을 더했다.
팜한농 관계자는 “일본에서 사용면적 1위에 오른 논제초제 ‘밧치리’와 동일 성분·함량 제품으로 약효가 이미 검증됐다”며 “이앙 동시부터 초중기까지 처리시기의 폭이 넓어 사용이 편리하다”고 밝혔다. 

조영규 기자 choyk@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영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