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진뉴스
바빠지는 손길

[한국농어민신문 김흥진 기자]


어버이날, 스승의날 등 감사하는 마음을 전하는 5월을 앞두고 카네이션 재배농가의 손길이 바빠지고 있다. 16일 경기도 고양시 뿌리깊은나무 윤지영 씨가 메로니카, 키세스 등 카네이션 분화 6만본 출하를 앞두고 막바지 점검을 하고 있다. 김흥진 기자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흥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