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정 국회ㆍ정당
“제주 농업현안 촘촘히 챙길 것”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

▲ 오영훈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한농연제주특별자치도연합회 회원들이 11일 국회에서 현안간담회를 진행했다.

오영훈 더불어민주당 의원
현장 농어민과 잇단 간담회


오영훈 더불어민주당(제주시 을) 의원이 최근 현장 농업인들과의 소통 강화에 매진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에서 의정활동을 펼치고 있는 오영훈 의원은 12일 더불어민주당 제주특별자치도당 회의실에서 어업인들과 함께 어업 분야 현안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현재 총체적 위기에 빠진 제주 광어 양식 산업을 극복하기 위한 논의가 이뤄졌으며, 어선원 4대 보험제도 및 한·중·일 어업협정에 따른 행정 지원 등도 논의됐다.

오영훈 의원은 앞서 11일 국회에서 한국농업경영인제주특별자치도연합회 관계자들과 현안 간담회도 열었다.

이 자리에서 한농연 회원들은 △초지 불법 전용 방지를 위한 초지법 일부개정안의 조속한 처리 촉구 △국립종자원 제주지원 활동 지원 요청 △과수 특허 출원 가이드라인 설정 제안 △농수산물 해상물류비 지원을 위한 정부 대책 마련 촉구 △공익형 직불제로의 전환에 따른 불법수령 등을 포함한 농지문제 대책 마련 등을 주문했다.

오 의원은 “현재 국내 1차 산업에 대한 위기의 목소리가 끊이지 않고 있는 상황에 무엇보다 제주도 농어업인들의 어려움을 직접 듣고, 살펴 정부 정책에 촘촘히 반영될 수 있도록 더 면밀하게 챙기겠다”며 “앞으로 있을 2020년 부처별 사전 당·정 예산협의와 현안별 토론회를 통해 제주도 농·어업인들의 어깨의 짐을 최대한 덜어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고성진 기자 kos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성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