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제주
제주도, 미래 감귤산업 TF팀 가동

[한국농어민신문 강재남 기자]

새로운 감귤산업 50년을 준비하기 위한 TF팀이 운영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8일 제주도농어업인회관에서 ‘새로운 감귤산업 50년 준비를 위한 미래감귤산업 T/F팀’ 전체회의를 갖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미래감귤산업 TF팀은 대내·외 시장 환경과 소비자 구매패턴 변화에 대응하고, 제주감귤산업이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새로운 50년의 청사진을 제시하기 위한 활동을 펼치게 된다.

미래감귤산업TF팀은 20~40대 청·장년층 29명으로 구성됐으며, 이들은 감귤생산, 유통, 정책분야 등 감귤산업 전반에 걸쳐 분야별 소그룹 회의를 매월 진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도는 주산지 감귤 생산농가, 농·감협 및 상인조직 등 유통인 등과 새로운 감귤산업 50년 준비를 위한 정책제안 간담회를 현장중심으로 진행할 방침이다.

생산농가 간담회를 통해 제주감귤이 지속적으로 지역경제의 버팀목이 될 수 있는 정책 및 사업제안을 듣고, 유통조직과는 소비자 구매패턴 변화에 따른 제주감귤의 유통 차별화 전략 등 정책 및 사업제안을 수렴해 발전계획에 포함 시킬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미래 감귤산업의 주역이 될 청·장년층을 대상으로 현장 간담회와 제안창구 운영 등을 통해 다양한 의견수렴 절차를 거쳐 새로운 감귤산업 50년을 준비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제주=강재남 기자 kangjn@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재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