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산 한우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 민경천 현 위원장 재선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

민경천 현 한우자조금관리위원장이 다시 한 번 대의원들의 선택을 받으며 재선에 성공했다.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는 지난 8일, 세종시 조치원 소재 홍익대 국제연수원에서 ‘2019년 제1차 한우자조금 대의원회’를 개최하고, 제4기 후반기 대의원 의장, 관리위원장, 감사를 선출하는 선거를 진행했다.

이번 선거에서 가장 관심을 끌었던 부분은 실질적으로 한우자조금을 이끌어 갈 관리위원장 선출이었다. 관리위원장 선거에는 기호 1번 민경천 후보와 기호 2번 김충완 후보가 출마해 경합을 벌였으며 선거결과, 전체 대의원 249명 중 215명이 참여한 투표에서 117표를 획득한 민경천 후보가 당선됐다. 이에 따라 연임에 성공한 민경천 위원장은 2021년 2월까지 2년 더 활동을 이어가게 됐다.

민경천 위원장은 이날 당선소감을 통해 “농가들이 납부한 한우자조금을 더욱 투명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지난 2년 동안 하지 못했던 일들을 앞으로 2년 동안 더 열심히 추진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민경천 위원장은 이번 선거 과정에서 ‘한우산업은 소 값 안정만이 살 길’이라며 △신규 소비층 확보 및 홍보 강화를 통한 한우 소비저변 확대 △한우에 대한 소비자 신뢰도 강화 △수입육 대비 한우 경쟁력 증대 △한우 농가 경영 안정성 강화를 위한 연구·개발 △도별 대의원회 활성화를 통한 한우 지도자 의견 청취 △정부·한우협회·유통업체·소비자 등과의 교류 강화 △한우의 우수성과 한우 가치 인식 증대 △적극적인 한우 수출 시장 개척 등을 공약으로 제시했다.

한편, 관리위원장 선출과 함께 실시한 대의원 의장 선거에서는 122표를 받은 기호 2번 송무찬 후보가 기호 1번 유종기 후보를 누르고 당선자에 이름을 올렸으며, 2명의 감사를 선출하는 감사 선거에서는 기호 1번 장성조 후보와 기호 2번 이희대 후보가 무투표 당선됐다. 마지막으로 대의원 의장이 추천한 후보자를 대의원회가 지명하는 방식으로 진행한 대의원 부의장 선출에서는 고재국 대의원이 부의장으로 선택을 받았다.

우정수 기자 woojs@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