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남
“농기센터 방문 없이 토양검정 하세요” 홍성군 ‘토양우체통’ 운영

[한국농어민신문 윤광진 기자]

충남 홍성군이 이번 달부터 농가별 토양검정을 통한 적정시비 유도를 위해 ‘토양우체통’을 운영한다.

토양우체통은 토양검정을 위해 농업기술센터를 방문해야 하는 농가의 번거로움을 덜고자, 관내 3개 지소(△결성 서부지소, △광천 남부지소, △홍동 동부지소)에 설치해 3월부터 시범운영하고 있다.

토양검정은 토양의 양분보유 상태와 산도(pH) 등 이화학적 분석을 통해 재배작물별 맞춤 시비량을 처방함으로써 불필요한 비료사용을 줄이고 친환경농업을 실천할 수 있는 필수과정으로, 토양검정을 하고자 하는 농가는 농업기술센터를 방문하거나 가까운 토양우체통을 이용해 신청할 수 있다.

토양우체통을 이용하고자 하는 농업인은 상담소에서 토양 시료채취방법 등을 안내 받고 토양 시료봉투를 수령해 토양을 채취한 후 분석의뢰서 및 개인정보 수집·활용·제공 동의서와 함께 토양우체통에 넣으면 농업기술센터에서 매주 1회 수거해 정밀분석 후 시비처방서를 발급해 준다.

홍성=윤광진 기자 yoonk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광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