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북
충북곤충산업연구회 ‘닻 올렸다’회장에 충주 유재구 씨

[한국농어민신문 이평진 기자]

충북곤충산업연구회가 지난달 27일 출범했다. 도내 곤충사육 농가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창립총회에서 충주시 유재구 씨가 회장으로 선출됐다.

연구회는 ‘충북 곤충산업 육성 및 지원에 관한 조례’가 제정됨에 따라 곤충산업 육성 및 활성화 방안을 함께 모색하기 위해 조직을 결성하게 된 것이다.

연구회는 충북 11개 시군의 회원들이 참여하고 있으며 회원 기술정보 교류, 선진기술 견학 및 교육, 공동 유통 구조화, 산학협동 등을 목적으로 출범했다. 또 이날 총회에서는 식용, 사료용, 학습·애완용 곤충 분야의 운영 방향에 대해 논의하고 2019년도 사업계획을 수립했다.

충북 곤충산업은 182농가(17년 기준)로 전년대비 46% 증가했다. 또 곤충종자보급센터 준공이 7월로 예정된 가운데 연구회 창립으로 충북이 곤충산업의 중심으로 도약하는 기틀을 마련했다.

유재구 회장은 “곤충산업이 2015년 3000억원에서 2020년 5500억원대로 성장할 것”이라며 “농업을 대표할 연구회로 거듭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청주=이평진 기자 leep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평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