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수산 유통ㆍ가공
완도 활전복, 컨테이너 타고 대만 수출

[한국농어민신문 김종은 기자]

▲ 완도군이 활전복 전용 컨테이너를 이용해 지난 21일 완도산 활전복을 대만으로 수출했다.

국내 최초 제작…1200kg 보내 
신선도 유지·가격 경쟁력 제고


국내 최초로 제작된 활전복 컨테이너에 실린 전남 완도산 활 전복이 수출 길에 올라 눈길을 끌었다.

군은 지난달 21일 부산항에서 활 컨테이너를 이용해 완도산 활전복 1200kg를 대만으로 수출했다. 지금까지 홍콩, 베트남 등 동남아 지역과 북미 지역 수출은 대부분 항공 수출에 의존해 항공 물류비 부담과 수출량이 한정됐었다.

이에 군은 지난해 해양수산부의 지원과 한국전복수출협회의 자부담 2억 2500만원을 포함한 총 7억 5000만 원으로 40피트 형 활전복 전용 활컨테이너 5대를 국내 최초로 제작했다.

활컨테이너를 이용한 수출길이 열림에 따라 신선도 유지는 물론 국산 전복의 가격 경쟁력 제고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국전복수출협회는 그동안 활전복 수출을 위해서 해외 바이어를 수차례 초청, 활컨테이너 수출 시 전복의 신선도와 안정성 확보 등을 알리는데 힘썼다.

여기에 수협중앙회 대만수출지원센터의 ‘대만 전복 유통 현황’ 등 정보 교류를 통해 활전복 수출 가능성을 확인하는 등 끊임없는 노력의 성과가 이번 수출로 연결됐다. 이처럼 완도산 활전복 수출에 청신호가 켜지면서 군은 명실상부 전복 수출의 중심지임을 다시 한 번 확인하게 됐다.

완도군 관계자는 “올해 완도산 전복 800여 톤을 수출할 계획이며, 앞으로 활컨테이너를 이용한 수출을 통해 수출 경쟁력을 강화하고, 베트남과 홍콩,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등 수출 시장의 안정적인 판로를 확보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완도=김종은 기자 kimje@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