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경남한방항노화연구원 항노화애로기술 과제 기술이전

[한국농어민신문 구자룡 기자]

▲ 양기정 (재)경남한방항노화연구원장이 산청군 양잠농협과 신풍영농조합법인, 함양군 화신영농조합법인과 8일 기술이전 협약을 체결했다.

재단법인 경남한방항노화연구원(원장 양기정)이 실효성 있는 연구와 기술이전으로 경남 항노화 관련 기업의 성장과 발전에 앞장서고 있다.

경남한방항노화연구원은 산청군 소재 산청양잠농협(조합장 강용수)과 신풍영농조합법인(대표 이재성), 함양군 소재 화신영농조합법인(대표 하수만)과 지난 8일 연구원에서 ‘항노화애로기술과제 기술이전 협약’을 체결했다.

산청군양잠협동조합은 ‘누에를 이용한 당뇨 개선을 위한 조성물’에 관한 기술을 이전받았다.  당뇨 예방에 잘 알려진 누에를 기본으로 여주와 돼지감자를 첨가해 당뇨 예방 효과를 측정한 결과, 동물실험에서 누에만 사용했을 때와 같은 수준의 당뇨 예방 효과를 얻을 수 있었다. 이를 상품화하면 비싼 누에만 사용했을 때보다 단가를 낮출 수 있다.

신풍영농조합법인에서은 감국으로 마을을 특화시키기 위해 ‘인체에 무해한 감국꽃 증류추출물 및 이의 제조 방법’에 대한 기술을 이전 받았다.

감국꽃이 가진 향기성분의 심신안정 효과를 이용하기 위해 감국꽃 증류추출물에서도 같은 성분이 존재함을 기기분석을 통해 밝혀냈다. 또 포름알데히드 등 유해 성분 검사를 통해 인체 유해성분이 존재하지 않음을 밝혔다. 감국 증류 추출물은 마스크에 적용, 상품화되고 있다.

연잎밥 상품화에 앞장서고 있는 함양군 소재 화신영농조합법인(대표 하수만)은 ‘백련 복합추출물을 포함하는 항비만 조성물 및 이의 제조 방법’을 통해 항비만 시제품을 출시했다. 비만세포를 대상으로 실험으로 백련 복합추출물(연잎, 연근, 연자, 연꽃)의 최적 배합비를 얻었다.

양기정 경남한방항노화연구원 원장은 “지난해 기업 애로기술 과제를 수행하고, 그 연구 성과를 토대로 기술이전에 나서게 됐다”면서 “앞으로 지속적인 기업 애로과제를 발굴해 기술이전 성과를 도출할 수 있도록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창원=구자룡 기자 kucr@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룡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