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가평, 육묘상자 18만개 구입비 지원농가부담 상자당 3500→1750원

[한국농어민신문 이장희 기자]

경기 가평군이 지자체 협력 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육묘구입비 지원사업’이 고령인·부녀자 등 못자리 설치가 어려운 농가의 고충을 덜어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지자체 협력사업은 지역 특성에 맞는 전략품목 및 농산물 생산성 향상을 위한 맞춤형 사업으로 올해에는 총 5개 사업에 19억4500만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이 가운데 고품질 육묘 지원사업은 농촌의 고령화 및 일손부족 등 노동력 부족현상으로 해마다 신청량이 증가함에 따라 올해에도 공동육묘장 7개소를 지정하고 육묘상자 18만개를 공급할 계획이다.

지원금은 3500원인 상자당 1750원을 보조해 농가의 부담이 절반으로 줄게 되며, 농업인들은 1000㎡(10a)당 최대 33상자를 구입할 수 있다.

신청 접수는 오는 20일까지 읍면사무소에서 받으며 신청이 끝나고 육묘생산을 시작하면 취소 및 반품이 되지 않는다.

자격은 관내에 주소를 둔 농업경영체로서 쌀소득보전직접지불금 지급대상 농지에서 논 농업에 종사해야 한다. 고령인, 부녀자, 장애인, 친환경인증 농가에 우선한다.

가평=이장희 기자 leejh@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