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남
공주시, 귀농귀촌인에 이사비 지원

[한국농어민신문 윤광진 기자]

20호에 각 50만원 씩
주택수리비 지원 계획도 


충남 공주시가 은퇴자와 청년 귀농인의 안정적 정착을 도모코자 다양한 귀농귀촌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최근 공주시에 따르면 올해 실시하는 귀농귀촌 지원 사업은 △귀농귀촌인 이사비 지원 사업 △귀농인 정착장려금 지원 사업 △귀농인 주택수리비 지원 사업 △귀농귀촌인 집들이 지원 사업 △귀농귀촌인 건축설계비 지원 사업 △신규농업인 현장실습교육 지원 사업 △젊은 귀농인 영농기반 구축 사업 △귀농인 영농 및 유통 지원 사업 △귀농창업 활성화 지원 사업 등이다.

올해 신규로 추진하는 귀농귀촌인 이사비 지원 사업은 귀농귀촌 세대주 20호에 각  50만원의 보상금을 지급하고, 계속 사업인 주택수리비 지원 사업은 200만원씩 10호를 지원한다. 이와 함께 집들이 지원 사업은 50만원씩 20호를 지원하고 건축설계비 지원 사업은 100만원씩 10호를 지원한다.

아울러, 귀농인 정착장려금 지원 사업은 2015년 9월 25일 이후 공주시 농촌지역으로 전입한 만 20세 이상 60세 미만 세대주에게 귀농신고 후 만 2년 경과시 300만원의 지원금을 지급하고 있으나, 공주시 귀농인 지원조례 개정 중으로 이후 신청자에게는 500만원을 지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신규 농업인 현장실습교육 지원 사업은 3~7개월 동안 선도농가에서 실습을 하며 선도농가는 월 40만원 그리고 신규 귀농인에게는 월 80만원을 지원한다.

공주=윤광진 기자 yoonk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광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