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산 닭ㆍ오리
토종닭 4품종 ‘가축다양성정보시스템’ 등재
▲ 가축다양성정보시스템에 등재된 토종닭 품종 중 하나인 ‘한협갈색코니쉬’.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

로드아일랜드레드·뉴햄프셔
플리머스락·코니쉬 등 올라


우리나라 토종닭 4개품종이 전 세계에서 참여하는 ‘가축다양성정보시스템(DAD-IS)’에 등재됐다.

국립축산과학원에 따르면 국제연합 식량농업기구에서 운영하는 가축다양성정보시스템은 전 세계 가축유전자원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각종 정보를 제공하고 있는 시스템이다. 현재 199개 국가, 1만5000여 품종의 가축 유전자원이 관리대상으로 등재돼 있다.

이번에 우리나라에서 등재한 닭은 △플리머스락 △코니쉬 △로드아일랜드레드 △뉴햄프셔 등 ‘골든시드프로젝트’의 토종 씨닭 종자 개발 연구에 활용하고 있는 4품종·10계통이다. 이 닭들은 주식회사 한협원종에서 유지·보존하고 골든시드프로젝트를 통해 체계적으로 종자를 개량해 온 품종이다. 골든시드프로젝트 씨닭 개발 연구팀은 미래 가치가 있는 유전자원을 활용해 백숙용·삼계용 등 목적에 맞춰 토종닭을 개발하고 있다.

이 같은 4개 품종의 가축다양성정보시스템 등재로 우리나라의 가축 유전자원은 소·돼지·닭 등 15개 축종·120개 품종으로 확대됐다.

천동원 축산과학원 가금연구소장은 “이번에 등재된 닭은 우리나라 토종닭 시장에서 점유율이 가장 높은 자원으로, 앞으로 골든시드프로젝트 연구를 통해 활용가치를 높이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우정수 기자 woojs@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