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산 정책·유통
녹색한우·도드람한돈 대상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

▲ ‘2018 축산물브랜드 경진대회’를 개최한 결과 한우부문의 녹색한우와 돼지부문의 도드람한돈이 영예의 대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누렸다.

2018 축산물브랜드 경진대회
작년 이어 2년 연속 수상 영예


올해 최고의 축산물브랜드에 ‘녹색한우’와 ‘도드람한돈’이 각각 선정됐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11일 대전 유성호텔에서 ‘2018 축산물브랜드 경진대회 시상식’을 가졌다.

올해로 16회를 맞이한 축산물브랜드 경진대회는 소비자시민모임의 우수 축산물브랜드 인증 및 지자체 추천을 받은 한우, 돼지 브랜드 30개 경영체가 참가했다. 또한 서류심사와 현지실사를 거쳐 명품브랜드 5개, 종합상 12개, 부문상 3개 등을 선정하고 시상이 이뤄졌다.

심사결과 21개 경영체가 참가한 한우부문에서 녹색한우가 대통령상을 수상했고, 9개 경영체가 참가한 돼지부문에서 도드람한돈이 국무총리상에 선정됐다. 특히 녹색한우와 도드람한돈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 2년 연속 대상을 수상해 대한민국 대표 축산물브랜드로 자리매김하는 평가를 받으며, 브랜드 경영체 지원사업을 통해 무이자 인센티브 자금 10억원이 각각 수여됐다.

또한 경진대회 대상 수상 3회 이상, 2018년 종합부문 전체 평가결과 평균 이상인 브랜드에 대해 명품브랜드 인증도 수여됐다. 각 부문상은 전체 평가항목 점수가 평균 이상이면서 친환경, 직거래 우수 부문을 별도 평가해 우수 경영체를 선정했다.

2003년부터 개최되고 있는 축산물브랜드 경진대회는 생산부터 유통·판매까지 관리가 우수한 축산물브랜드 경영체를 발굴해 우수 브랜드 축산물에 대한 소비자 신뢰를 높이고 고품질 브랜드육을 안정적으로 생산해 공급하기 위해 개최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는 ‘베스트 육가공품 선발대회’ 시상식도 병행됐다. 햄, 프레스햄, 소시지, 발효소시지 4개 부문별 대상을 차지한 육가공업체에게 장관상이 수여됐다. 12개 육가공업체에서 출품한 87개 제품을 대상으로 독일 GLD 국제품평회 수준의 심사를 통해 선정됐다.

농식품부 축산정책과 관계자는 “우리 축산물에 대한 소비자의 신뢰도 제고를 위해서는 축산물브랜드 경영체들의 생산비, 유통비용 절감 노력과 더불어 안전·위생성이 중요하다”며 “소비자가 원하는 고품질의 축산물 생산을 위한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병성 기자 leebs@agrinet.co.kr
 

축산물브랜드 경진대회 수상 브랜드
<종합상> ▲대상 △녹색한우(대통령상) △도드람한돈(국무총리상) ▲최우수상(장관상) △토바우 △장군포크 ▲우수상(장관상) △강원한우 △경주천년한우 △인삼포크 △백두대간한돈 ▲장려상(장관상) △대관령한우 △팔공상강한우 △프로포크 △산들에참포크
<부문상> ▲친환경(농협장앙회장상) △천하1품 △함평천지한우 ▲직거래우수(농협중앙회장상) △치악산한우
<명품브랜드 인증> ▲명품인증서 △지리산순한우 △참예우 △횡성축협한우 △포크밸리 △포크빌포도먹은돼지

베스트육가공품 선발대회 수상 브랜드
▲햄부문 대상(장관상) △바비큐사태햄 ▲프레스햄부문 대상(장관상) △비어햄 ▲소시지부문 대상(장관상) △선진세블락소지시 ▲발효소시지부문 대상(장관상) △쵸리조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