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경남도 농산물 수급시스템 구축·푸드플랜 마련 본격화

[한국농어민신문 구자룡 기자]

▲ 김경수 경남도지사의 의지를 담은 2019년도 신규·역점 농정시책을 이정곤 경남도 농정국장<사진 가운데>이 설명하고 있다.

농정국 2019년 사업 브리핑
취농인턴제·공익형 직불제 시행
반려동물 지원센터 등 계획


경남도(도지사 김경수)가 농산물 수급조절 시스템 구축 및 광역형 지역푸드플랜 마련 등에 본격적으로 시동을 건다.

경남도는 11일 농정국 특별브리핑을 통해 2019년도 신규·역점 사업으로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한 취농인턴제 실시 △지역농산물 수급조절을 위한 농산물 생산조정 정보시스템 구축 △농촌공동체 회복을 위한 공익형 직불제 시행 △지역먹거리 선순환 체계 구축을 위한 광역형 지역푸드플랜 마련 △동물복지 구현을 위한 반려동물 지원센터 조성 등을 제시했다.

경남도는 지역농산물 수급 안정과 농촌공동체 회복을 위해 ‘공익형 직불제’를 내년부터 추진한다. 농업과 농촌의 환경과 경관을 보전하고 농촌공동체 유지 등 다원적 기능을 확산하기 위해 마을과 농가에 장려금을 지급하는 형태다.

환경보전, 경관조성, 마을공동체 회복, 재난예방 지원 등 공익 실천 프로그램 이행협약을 체결한 500개 마을을 대상으로 연간 300만원씩 장려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유기·무농약 농산물 및 무항생제 축산물 인증을 받은 농가와 앙파 등 경남지역 주요 농산물의 수급조절 협약 및 유통조절 명령에 참여한 농가를 대상으로 1㎡당 200~300원씩 농가당 평균 80만원 정도의 장려금을 지급한다.

그리고 학교급식 질 향상과 친환경농업 활성화를 위해 전체 급식학교를 대상으로 친환경 쌀을 공급한다. 도지사 공약사업 ‘친환경 공공급식 확대’ 추진과 연계해 경남도내 생산 친환경 쌀 구입액과 정부양곡 구입액의 차액을 지원할 계획이다.

아울러 농산물 수급문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도지사 공약사업인 ‘경남 농산물 수급안정 및 최저가격 보장’ 이행을 앞당기기 위한 준비단계로 주요 농산물 작황조사를 바탕으로 한 농산물 생산조정 정보시스템 구축에 나선다.

경남 재배비율이 상대적으로 높은 품목 중 수급조절 효과를 거둘 수 있는 품목을 대상으로 시범 추진한다. 수급관련 자료를 데이터화 하고, 시군별 수급조절 선행지수(파종량, 파종면적 등) 정보를 활용해 농산물 적정 생산량 조정과 가격안정을 꾀하겠다는 구상이다.

또한 지역먹거리 선순환 체계 구축을 위한 광역형 지역푸드플랜 마련과 소비자와 생산자가 함께하는 공동체 지원사업(CSA)도 신규로 추진한다.

민선 7기 출범 이후 ‘농산물 공급체계 혁신으로 먹거리 공공성 강화 정책’이 도정 4개년 계획에 포함되면서 광역형 지역푸드플랜 연구용역을 추진하게 됐다. 지난 11월 30일 용역업체와 계약을 체결하고, 경남 먹거리 현황분석 작업에 착수했다.

도민이 공감할 수 있는 대안 마련을 위해 용역 초기 단계부터 민·관이 참여하는 ‘경상남도 먹거리위원회’를 12월부터 구성·운영할 계획이다.

공공급식분야의 다양한 요구에 대응하고, 지속적이고 일관된 정책을 추진하기 위해 지역푸드플랜 담당을 농정국 내에 신설한다. 경남교육청과의 업무협조, 인사교류 등을 통해 먹거리 선순환 구조의 밑그림을 체계적으로 그려나갈 계획이다.

또한 소비자가 함께 참여해 농장을 지원하고 위험과 보상을 공유하는 공동체지원농업(CSA, Community Supported Agriculture)도 적극 추진한다.

지역주민들이 지역농민에게 일정한 구매비용을 선 지급하고 지역에서 생산된 농산물을 소비하는 시스템이다. 농업인은 선 지급된 구매비용으로 영농자금과 안정적 판로를 확보할 수 있다. 소비자는 일손돕기·주말농장·농장체험 등으로 영농에 직접 참여해 생산자와 밀접한 신뢰관계를 갖고, 적정가격의 믿을 수 있는 농산물을 제공 받는 쌍방향 유통방식이다.

이정곤 경남도 농정국장은 “농업인 소득 보장을 위해 농산물 수급 안전망을 확충하는 등 농업현장의 다양한 목소리를 반영시켜서 ‘꿈과 희망이 있는 농촌, 미래유망산업이 되는 농업’을 향한 ‘완전히 새로운 경남농정’을 ‘경남농민과 함께’ 펼쳐 나가겠다”라고 피력했다.

창원=구자룡 기자 kucr@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룡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ASF 수습본부, 총리 관장 조직으로 격상해야” [한국농어민신문 이현우 기자]환경부 등 대응 소극적질병 확...
WTO 개도국 지위 민관합동 간담회 ‘파행’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 ...
왕우렁이 생태계 교란생물 지정 움직임 논란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친환경농업정책 맞물려사용면적 ...
[농업·농촌의 미래, 우리는 청년여성농업인] “약용작물 관심 많아 귀농 결심…작약 2차 가공품 고민 중” [한국농어민신문 안형준 기자] ...
[국감서 제기된 제도 개선 요구/농업 분야] “재난피해 집계시 농작물도 포함…후계농 선정기준 55세로 올려야” ...
[해수부 종합국감] “방사능 우려 일본 수산물 수입 금지를” [한국농어민신문 이진우 기자] ...
[블라디보스토크 농식품 수출 현장을 가다] “품질 우수하고 입맛에 맞아···라면·맥주·김 등 자주 구매” [한국농어민신문 이영주 기자] ...
신제품 종자 트렌드는 ‘내병계·기능성’ [한국농어민신문 조영규 기자] ...
“멧돼지 관리, 세밀한 대책 마련을”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 ...
2019 농식품 수출 우수사례 <7>와룡꿀단호박작목반/전문 컨설팅 받은 고품질 단호박, 일본·홍콩 등서 ‘인정’ [한국농어민신문 김영민 기자]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