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수산 정책
노량진시장 내홍···경매물량도 감소

[한국농어민신문 김관태 기자]

단전·단수, 수협 최후통첩에
구시장 상인 “이전 못해” 버티기
출하주들 상장 기피
8일 기준 누적경매물량 60톤 ↓


노량진수산시장 구시장 상인들이 경매진입로를 점거하며 농성을 이어가고 있어 경매물량이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수협이 지난 5일 구시장 건물에 대한 단전·단수를 단행하자 구시장 상인들은 신시장 차량 진입로를 막고 농성을 이어 갔다. 이로 인해 수협 측과 구시장 상인 간 몸싸움이 일었고 농성이 몇 일째 이어지자 노량진시장을 찾는 시민들은 물론 경매를 위한 수송차량까지 통행에 차질을 빚었다. 

노량진수산시장 측에 따르면 농성이 계속되면서 8일 기준 누적 경매물량이 60톤 가량 감소했으며, 일일 경매물량도 평소 200톤 이상에서 194톤 수준으로 줄었다. 

시장 법인 관계자는 “구시장 상인과 노점상연합회 등이 단전·단수 해제를 요구하면서 경매에 차질 있다는 것이 알려지자 출하주들이 노량진시장으로 상장을 기피하는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고 전했다. 

더욱이 수협 측과 구시장 상인들의 대립이 극에 달해 농성 해제 과정에서 부상자가 발생하는 등 물리적 충돌도 일어났다. 

이와 관련 민주노련(민주노점상전국연합) 노량진수산시장 현대화비상대책총연합회와 민중당은 7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집회 과정에서 수협 측이 몸싸움을 유발해 폭력을 행사했다고 밝히면서 단전·단수를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또 서울시와 정부가 노량진수산시장 문제를 직접 해결하라고 요구했다. 

하지만 수협 측은 ‘법과 원칙에 따라 대응하고 있다’며 ‘상인들의 주장은 일고의 가치가 없는 억지 주장’이라고 반박했다. 

이와 함께 수협은 입주신청 마감일인 9일 노량진수산시장에서 브리핑을 열어 신시장 이전을 당부하면서 임대료 문제 등 구시장 상인들의 주장에 대해 설명했다. 

수협은 이 자리에서 임대료가 비싸다는 문제에 대해 연간으로 따지면 평균 임대료 487만원 당 2억9900만원의 매출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나 임대료 비중이 1.6%선에 불과하다고 설명했다.
또 구시장 존치에 대해선 2000년대 초부터 열악한 환경과 위생 문제 때문에 상인들이 현대화가 불가피하다는 점을 인식하고 적극 사업에 참여해 왔다고 얘기했다. 

이와 관련 수협 관계자는 “입주신청을 최종적으로 마무리한 이후에는 더 이상 입주기회를 부여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구시장 상인들도 이대로는 입주할 수 없다는 뜻을 내비치고 있어 당분간 시장을 둘러싼 갈등은 계속 이어질 전망이다. 

김관태 기자 kimkt@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관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더불어민주당 농어민위 “3차 추경, 최소 6000억 이상 농업분야 지원을”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정부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배 열매 하나 찾기 어려워…냉해 ‘사상최악’ [한국농어민신문 양민철 기자]전북 장수 최흥림 씨 꽃 다 ...
[진단/‘사각지대’ 놓인 농업인 안전] 일하다 죽는 농민 연 ‘262명’…‘조용한 죽음’ 더 많다 [한국농어민신문 김선아 기자]일반 산재사망률 3배 불구산재...
[21대 국회로 가야 할 계류법안 <7>고향세(고향사랑기부금)법] 농업계 기대 컸지만…이견 조율 실패·우선순위 밀려 ‘용두사미’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 ...
[현장속으로] 코로나19 타격 이후…춘천 방울토마토 산지 ‘출하 한창’ ...
코로나19 여파에도···농기계업체 매출 쑥 [한국농어민신문 조영규 기자]최근 국내 농기계업체들이 ‘비...
보리가격 폭락 되풀이 우려···“정부 대책 마련 시급”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 ...
단경기 산지 쌀값 80kg 19만1000원까지 오를 듯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농경연 쌀관측 6월호9월 하순...
박선일 강원대 교수 “위험지역 멧돼지 제로화 반드시 필요”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동물보호만 주장할 것 아니라환...
코로나19 농가 피해 속출···종자·인력 못 구해 ‘발동동’ [한국농어민신문 백종운 기자]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