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산 돼지
‘종돈생산자협회’ 창립총회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

▲ 종돈 생산농가들이 (사)한국종돈생산자협회를 창립하고 우수한 종돈 생산 및 기술개발 등에 힘을 모아나가기로 했다. 초대회장은 박한용 설천농장 대표가 추대됐다.

종돈 생산농가들의 모임인 ‘(사)한국종돈생산자협회’가 창립총회를 열고, 올해 안으로 정식 설립허가를 추진키로 했다.

한국종돈생산자협회는 대전광역시 소재 유성호텔에서 최근 개최한 창립총회에서 협회 명칭을 ‘한국종돈생산자협회(Korean Pig Breeders Association, KPBA)’로 최종 확정하고, 이와 함께 설립 목적을 ‘우리나라 사육환경과 소비자 기호에 맞는 우수한 종돈 생산 및 보급에 관한 기술개발, 산학연구, 정보교환을 촉진하고 기술을 널리 보급함으로써 한돈산업 발전과 농가의 생산성 향상에 기여한다’는 내용으로 명확하게 정리했다

이 자리에서는 또한 △우수 종돈 기술개발 및 산학연구·보급 △종돈개량 연구개발 및 교육 △종돈 관련 시설 및 기자재 보급 △종돈산업 발전 정책 개발 △종돈사업 경쟁력 제고 △종돈 수요·생산·유통 관련 조사·통계 △한국형 종돈개발 등을 앞으로 협회가 추진할 주요사업으로 정했으며, 협회 정관 및 회원회비규정도 만장일치로 의결했다.

아울러 협회 임원으로는 현 준비위원장인 박한용 설천농장 대표를 초대 회장으로 추대했으며, 민동수 다비육종 대표와 이희득 경북종돈 대표가 부회장을 맡는 것으로 결정했다. 또 감사에는 오재곤 성산종돈 대표와 전성주 태흥종축 대표의 이름을 올렸다.

종돈생산자협회는 보다 원활한 사업 진행을 위해 부회장 1인 및 이사를 향후 회장단 협의를 거쳐 선임할 방침이다.

우정수 기자 woojs@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