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정 정책
‘안산 컨테이너’ 붉은불개미 출몰, 긴급 방제

일개미 5900여 마리 발견
인천항서도 30여 마리 나와
의심 개체 발견땐 즉시 신고를


최근 경기도 안산시 물류 창고 컨테이너 내부와 해당 컨테이너를 적재했던 인천항에서 붉은불개미(Solenopsis invicta)가 대량 발견돼 검역당국을 긴장시키고 있다.

환경부와 농림축산검역본부는 10월 8일 안산시 물류 창고 컨테이너 내부와 해당 컨테이너를 적재했던 인천항에서 붉은불개미 일개미 약 5900여 마리를 발견했다고 밝혔다. 물류 창고 관계자가 붉은불개미 의심 개체를 환경부에 신고했고, 이날 국립생물자원관이 붉은불개미라고 최종 확인했다. 해당 수입품은 중국 광저우에서 출발해 9월 11일 인천항에 도착했으며, 10월 8일 안산시 물류 창고로 이동된 것으로 파악됐다.

이에 따라 환경부 및 검역본부는 안산시와 합동으로 붉은불개미 발견 현장에서 전문가 현장 정밀 조사를 통해 최종적으로 붉은불개미 일개미 5,900여 개체를 확인했다. 붉은불개미 예찰·방제 매뉴얼에 따라 전문 방역업체를 통한 컨테이너 훈증 소독 등 방제 조치가 이뤄졌다.

또한 검역본부는 해당 컨테이너가 적재되었던 인천항 한진컨테이너터미널에 대한 역추적 조사 결과 붉은불개미 30여 마리를 추가 발견했다. 이에 따라 발견지역 주변 통제라인, 방어벽 설치 및 스프레이 약제살포 등 긴급조치를 진행하고, 농촌진흥청 등 관계부처 전문가 합동조사를 실시해 방제범위를 비롯한 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검역본부 고봉경 식물검역과장은 “이번에 붉은불개미는 컨테이너 내부에서 발견된 점으로 보아 물류 창고 밖으로 유출됐을 가능성은 낮은 것으로 판단된다”라며 “앞으로 붉은불개미 의심 개체를 발견할 경우 발견 즉시 신고 주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이동광 기자 leedk@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