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남
“전남 농공단지, 지역경제 버팀목 역할 톡톡”여수서 활성화 방안 워크숍
   
▲ 윤병태 전남도 정무부지사가 지난 5일 여수 디오션리조트에서 열린 전남도농공단지 입주기업 CEO 워크숍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68개 단지에 1200여곳 입주
지난해 생산액 5조6000억원
수출은 1조1000억원 기록


전남도 농공단지 입주기업이 4차 산업혁명시대를 선도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기 위한 ‘농공단지 입주기업 CEO 워크숍’이 지난 6일까지 이틀간 여수 디오션리조트에서 열렸다.

‘농공단지 입주기업 CEO 워크숍’에는 윤병태 전남도 정무부지사와 서삼석 국회의원, 권오봉 여수시장, 이광일 전남도의회 예결위원장과 김지숙 광주지방조달청장, 임철원 한국전력공사 광주전남지역본부장, 고성신 농협은행 전남영업본부장, 나항도 (사)전남도농공단지협의회장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워크숍에선 그동안 농공단지 활성화에 힘써온 우수 기업인 표창과 농공단지 입주기업 상호 정보 공유, 경영역량 강화, 기업 애로사항 해결과 발전 방안 등에 대해 열띤 토론이 펼쳐졌다.

또 농공단지 생산제품 판로 확대와 사회적 가치 제고를 위해 전남도, (사)전남도농공단지협의회, 한전 광주전남지역본부, 농협은행 전남영업본부가 지역사랑 협약을 체결해 눈길을 끌었다. 협약에 따라 한전 광주전남지역본부는 전남 농공단지에서 생산하는 중소기업 상품 및 조달제품의 구매와 홍보를 위해 노력하고, 농협은행 전남영업본부는 협의회의 추천이 있는 회원사에 대한 여신 지원 시 금리 등 우대혜택을 지원한다.

전남지역에선 총 68개 농공단지에 1200여 기업이 입주해 있고, 1만6000명의 근로자가 종사하고 있다.

지난해 농공단지 생산액은 5조6000억원, 수출은 1조1000억원을 기록, 어려운 경제상황 속에서도 지역경제 버팀목 역할을 하고 있다.

워크숍에 참석한 윤병태 전남도 부지사는 “전남 농공단지가 지역경제의 한 축을 담당하고 독일, 일본처럼 강한 중소기업 중심의 경제체제가 뿌리내리도록 환경을 만들어야 한다”며 “도에서도 농공단지 입주기업을 위해 기반시설 정비, 기술개발과 마케팅 지원, 판로 개척 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여수=김종은 기자 kimje@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2018 국정감사 ▶마사회·축평원·방역본부] "불법사설경마 규모 13조5000억…특단 대책 강구돼야" 주문 19일 한국마사회·축산물품질평가원·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국정...
쌀 직불제 개편 ‘넘을 산’ 많다 농경연 세가지 시나리오 제안정부 재정규모 대폭 늘리고쌀가격...
[선택 3.13 전국동시조합장 선거] ‘농협은 대체 누구 겁니까?’ 주인인 ‘농민 조합원’과 거리‘임직원의 조직’ 비난 자초협...
최흥림 본보 1일 명예편집국장 "기사 작성·편집·교정까지…신문에 대한 노력 느껴" “대다수 농민, 자신의 품목 박사새 작물 심으면 잘 될 수...
“배 소비 활성화 취지 공감하지만…내년부터 적용은 시기상조” ...
[선택 3.13 전국동시조합장 선거] <1>연재를 시작하며: 왜 조합장 선거인가 내년 3월13일 제 2회 전국 동시 농축협 조합장 선거가 ...
우리밀 재고 소진에 ‘농협 역할론’ 급부상 국산밀산업협회 수매 역부족농협, 국감서 “적극 검토” 답변...
“고정직불로 지원단가 일원화···농가 형평성 제고 가능” ‘쌀 직불제 개편’ 세 가지 시나리오①변동직불제→...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 10월 25~29일 열려 제16회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전주월드컵경기장, 25&sim...
개도국에 ‘식품 위생관리 노하우’ 전수 HACCP인증원·국제협력단방글라데시 등 9개국 대상정부가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