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산 낙농
유우군능력검정사업 참여 낙농가, 소득 우위
   

지난해 참여율 61.4%
비참여 낙농가보다
평균 2억4600만원 높아


유우군능력검정사업에 참여하는 낙농가들의 소득이 참여하지 않는 낙농가보다 평균 2억4600만원 높다는 분석이 나왔다.

농협경제지주 젖소개량사업소에 따르면 유우군능력검정은 젖소의 유전능력을 평가하고 젖소의 개량을 촉진하기 위한 사업으로 산유량, 유지율, 유지량, 기타 유성분 등의 생산능력과 번식능력을 조사하고 있어 농가단위 암소개량의 기반이 되고 있다.

지난해 기준으로 전체 젖소 경산우 24만1668두 중에서 검정사업에는 3099농가 14만8274두가 참여해 참여율은 61.4%를 기록했다.

이런 가운데 젖소개량사업소의 분석 결과 검정사업에 참여한 농가와 비검정 농가의 평균 산유량이 4806kg의 격차를 보이고 있다. 이에 따라 검정농가의 평균 소득이 2억4600만원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나 전체적으로 7455억원의 증대 효과가 있다는 설명이다. 또한 젖소개량 사업을 통해 두당 우유생산량이 1980년 4957kg, 1990년 6176kg, 2010년 9638kg, 2017년 1만395kg으로 빠르게 증가하는 성과를 보였다.

특히 지난해 기준 우리나라의 젖소 두당 연평균 우유생산량이 1만395kg으로 이스라엘(1만1573kg), 미국(1만928kg)에 이어 세계 3위를 기록하고 있는 것도 유우군능력검정사업이 큰 뒷받침이 됐다는 것이다.

문명호 농협 젖소개량사업소장은 “전국 낙농가 3099호에서 14만8000여두의 젖소가 검정사업에 참여해 소득이 높아지는 성과로 이어졌다”며 “유우군능력검정사업의 목적과 중요성이 입증된 만큼 우리나라 낙농산업 발전 기반사업이 됐다”고 밝혔다.

이병성 기자 leebs@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2018 국정감사 ▶마사회·축평원·방역본부] "불법사설경마 규모 13조5000억…특단 대책 강구돼야" 주문 19일 한국마사회·축산물품질평가원·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국정...
쌀 직불제 개편 ‘넘을 산’ 많다 농경연 세가지 시나리오 제안정부 재정규모 대폭 늘리고쌀가격...
[선택 3.13 전국동시조합장 선거] ‘농협은 대체 누구 겁니까?’ 주인인 ‘농민 조합원’과 거리‘임직원의 조직’ 비난 자초협...
최흥림 본보 1일 명예편집국장 "기사 작성·편집·교정까지…신문에 대한 노력 느껴" “대다수 농민, 자신의 품목 박사새 작물 심으면 잘 될 수...
“배 소비 활성화 취지 공감하지만…내년부터 적용은 시기상조” ...
[선택 3.13 전국동시조합장 선거] <1>연재를 시작하며: 왜 조합장 선거인가 내년 3월13일 제 2회 전국 동시 농축협 조합장 선거가 ...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 10월 25~29일 열려 제16회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전주월드컵경기장, 25&sim...
“고정직불로 지원단가 일원화···농가 형평성 제고 가능” ‘쌀 직불제 개편’ 세 가지 시나리오①변동직불제→...
우리밀 재고 소진에 ‘농협 역할론’ 급부상 국산밀산업협회 수매 역부족농협, 국감서 “적극 검토” 답변...
“기후스마트농업 반드시 성공해야” 농림식품산업 미래성장포럼 기후스마트농업 추진 시급농업 생산성은 높이면서온실가스 절감...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