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김원철·옥익호·이상겸 씨, 농협 우수조합장 표창

전북 부안농협 김원철 조합장, 정읍 황토현농협 옥익호 조합장, 고창 흥덕농협 이상겸 조합장이 농협중앙회로부터 지난 여름 폭염피해와 관련 선제적 조치와 지원 강화를 통해 농업인의 피해를 최소화 한 공으로 우수조합장 표창을 받았다고 1일 농협전북지역본부가 밝혔다.

피해 예방을 위해 부안농협은 긴급재해 지원비를 편성해 농작물 생육저하제를 제공하고 전 영농회에 자동펌프 255대를 적기 지원, 원활한 농업용수 공급에 앞장섰다.

황토현농협은 무더위쉼터 운영, 자동펌프 공급, 살수차를 이용한 농업용수 공급, 취약계층 방문 등 선제적 지원 활동을 전개했다.

흥덕농협은 지자체 협력 사업을 통한 관정개발, 폭염피해농가 일손 돕기와 출하지원, 광역살포기를 활용한 양수 지원 등 피해 최소화에 정성을 기울였다.

유재도 전북본부장은 “피해예방과 최소화를 위해 노력해주신 관내 농·축협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농업인이 가장 어려울 때 힘이 되는 전북농협이 되기 위해 더욱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전주=양민철 기자 yangmc@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민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