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농산물유통
농민은 안중에 없는 농식품부 ‘배추대책’
   
 

추석 성수품 수급안정 명분
평시대비 140% 물량 풀고
농협매장서 40~60% 할인도
가락시장 경락가 큰 폭 하락
“물가에만 올인하나” 비난


배춧값이 큰 폭으로 떨어진 3일, ‘평시 대비 140%의 배추 물량을 푼다’고 발표했다. 평년 시세를 한참 못 미치는 약세가 이어지던 18일, 시장을 찾아 ‘배추를 하루에 총 100톤씩 저렴한 가격으로 공급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는 추석 대비 농림축산식품부의 배추 수급 대책이었다.

농식품부의 배추 수급 대책을 놓고 비판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생산자’가 아닌 ‘소비자’ 중심의 수급 대책을 전개하고 있다는 것이다.

실제 이번 추석에 농식품부의 배추 수급 대책은 생산자와는 거리가 멀었다. 농식품부가 140%의 배추 물량을 푼다는 내용 등이 포함된 ‘추석 성수품 수급안정 대책’을 내놓은 3일, 가락시장에서 배추 10kg 상품 평균 경락가는 9237원이 나왔다. 이날은 8월말 1만원 초반대였던 배춧값이 큰 폭으로 꺾이기 시작한 시점이자 평년을 밑돈 시세가 나온 날이었다. 배추 시세는 9월 초 기준 2016년엔 2만원 내외, 2017년엔 1만원 중후반대의 시세를 보였다. 국민적 아픔이었던 세월호 사고와 메르스 사태로 소비가 극도로 침체된 2014년과 2015년이 포함된 평년 9월의 배추 시세도 9950원이었다.

이개호 농식품부 장관이 추석 물가를 점검한다고 가락시장을 찾아 배추 경매대까지 올라갔던 18일엔 배추 도매가격이 8933원에 그쳤다. 추석 단대목이었던 그 주 배추 경매가는 17일 8085원, 19일 9346원, 20일 8580원, 21일 8402원으로 일주일 내내 평년 시세를 한참 못 미치는 약세가 이어졌다. 그럼에도 이개호 장관은 시장에서 “배추의 경우에 하나로마트를 통해 하루에 총 100톤씩 할인판매를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같은 날 오전 농식품부도 보도자료를 통해 “추석 전까지 매일 배추 100톤을 전국 500여개 농협매장에 시중가 대비 40~60% 저렴한 가격으로 공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올여름 기록적인 폭염으로 유독 생산비가 많이 투입된 반면 배춧값은 낮게 나오고 있는 상황에 농식품부의 수급대책을 접한 산지의 비판은 커져만 가고 있다.

한 산지 관계자는 “예전엔 그래도 농산물 가격이 폭등했다는 언론 보도가 나오면 농식품부에서 해명, 반박자료까지 내며 적극적으로 대처하려 했는데 이번 추석엔 물가 잡기에만 앞장선 것 같다”며 “18일 시장에서 해야 할 말은 배추 물량을 저렴하게 풀고 있다는 게 아닌, 가격이 지지되도록 대책을 마련하겠다는 내용이 됐어야 했다”고 지적했다.

또 다른 관계자는 “이번 추석에 양파와 마늘 등 양념채소 가격은 바닥세를 면치 못했지만 이에 대한 관심이나 대책은 하나도 없었다”며 “소비자 중심의 대책이 이번 추석 수급 대책의 전부였고, 추석 물가 우려를 부각시킨 언론에 쫓아가는 행태만 취했다. 요즘 농업계 패싱이라는 말이 많은데 물가 대책에서 생산자는 패싱됐다”고 비판했다.

김경욱 기자 kimkw@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2018 국정감사 ▶마사회·축평원·방역본부] "불법사설경마 규모 13조5000억…특단 대책 강구돼야" 주문 19일 한국마사회·축산물품질평가원·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국정...
쌀 직불제 개편 ‘넘을 산’ 많다 농경연 세가지 시나리오 제안정부 재정규모 대폭 늘리고쌀가격...
[선택 3.13 전국동시조합장 선거] ‘농협은 대체 누구 겁니까?’ 주인인 ‘농민 조합원’과 거리‘임직원의 조직’ 비난 자초협...
최흥림 본보 1일 명예편집국장 "기사 작성·편집·교정까지…신문에 대한 노력 느껴" “대다수 농민, 자신의 품목 박사새 작물 심으면 잘 될 수...
“배 소비 활성화 취지 공감하지만…내년부터 적용은 시기상조” ...
[선택 3.13 전국동시조합장 선거] <1>연재를 시작하며: 왜 조합장 선거인가 내년 3월13일 제 2회 전국 동시 농축협 조합장 선거가 ...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 10월 25~29일 열려 제16회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전주월드컵경기장, 25&sim...
“고정직불로 지원단가 일원화···농가 형평성 제고 가능” ‘쌀 직불제 개편’ 세 가지 시나리오①변동직불제→...
우리밀 재고 소진에 ‘농협 역할론’ 급부상 국산밀산업협회 수매 역부족농협, 국감서 “적극 검토” 답변...
“기후스마트농업 반드시 성공해야” 농림식품산업 미래성장포럼 기후스마트농업 추진 시급농업 생산성은 높이면서온실가스 절감...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