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산 농산업정책
농진청, 6차 산업 경영체 판로개척 품평회
   

농촌진흥청이 농촌융·복합산업(6차 산업) 경영체의 판로개척 및 판매활성화를 지원하기 위해 품평회를 개최했다.

농진청은 지난 6일 본청 국제회의장에서 농촌융합·복합산업 경영체의 우수한 가공상품 발굴과 유통역량 강화를 위해 ‘농촌 융합·복합 산업 인증 상품 품평회’를 열었다.

이번 품평회에는 전국의 도 농업기술원과 시·군 농업기술센터가 추천한 우수경영체 40곳과 농협하나로유통 등 유통전문가 10여명이 참가했다.

이날 품평회에서는 온라인과 오프라인 매장의 입점 절차, 상품판매전략 등을 소개하는 교육과 함께 경영체 별로 맞춤진단 및 상품품평, 개선사항지도 등이 진행됐다.

농진청은 이번 평가결과가 우수한 30여개 상품에 대해서는 별도의 판촉전을 통해 판로 확대를 지원할 예정이다. 이명숙 농진청 농촌자원과장은 “경영체들이 판로개척과 판매처 확보를 가장 큰 어려움으로 꼽는다”라며 “앞으로도 관심을 갖고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관계기관과 힘을 모아 노력하겠다”고 설명했다.

서상현 기자 seosh@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상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